[2016MIECF] 지하 파이프 통해 폐기물 운반하는 'ENVAC'

신명진 2016-04-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ENVAC FAR EAST (www.envac.net)는 3월 31일(목)부터 4월 2일(토)까지 사흘간 베네치안 마카오 엑스포홀에서 열리는 '2016 마카오 국제 환경공동포럼 및 전시회(2016 MIECF)'에서 신개념의 폐기물 시스템 수집 시스템을 선보였다.

이 시스템은 지하 파이프를 통해 폐기물을 공기로 운반한다. 폐기물은 변두리 지역의 집적지로 바로 이동되므로 쓰레기를 운반하는 화물차는 손쉽게 접근하여 재활용센터, 매립지, 소각시설 등으로 운송할 수 있다.

사용자가 각각의 투여구에 폐기물을 버리면, 모든 폐기물은 70km/h 속도로 연결된 파이프망을 통해 빨려 나간다. 이때 팬(Fan)이 진공을 형성해 폐기물을 종착지의 집적시설까지 빨아들인다. 형성된 공기는 다시 필터를 거쳐 정화된 후 배출된다.

이를 통해 폐기물을 운반비용이나 이산화탄소 발생을 줄일 수 있어 깨끗한 환경에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또한 폐기물 수집자들의 작업환경 개선이 가능하고 사용자의 만족도가 기존 쓰레기 수집방법 대비 높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한편, MIECF는 환경 사업분야에서 중국 남부의 범 주강 삼각주(홍콩~선전~광저우~주하이~마카오)와 국제 시장 간의 기술 및 정보 교환을 육성하기 위한 전략적 목표로 중화인민공화국 마카오특별행정구 정부가 시작한 이벤트로, 올해는 '녹색 경제 - 폐기물 관리를 위한 기회'라는 테마로 진행됐다.

→ '2016 MIECF′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학업과 업무로 바쁜 현대인들을 위해 한 끼를 든든히 채우는 동시에 건강까지 챙길 수 있는 식품이 인기를 얻고 있다.
한양대학교 창업지원단은 지난 17일 '싱가포르 진출 웨비나'를 성료했다고 밝혔다.
"오늘은 우리나라 포커 1세대이며 현재 한국기원 프로기사회 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는 차민수 회장을 소개하며, 차민수 회장이 진행하고 있는 대한민국 최초의 '홀덤스쿨'에 대해 알려드리고자 한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킨텍스와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이 공동 주관하는 '제4회 판교자율주행모빌리티쇼(PAMS 2020)'가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자율주행 모빌리티 산업의 최신 기술과 트렌드를 경험할 수 있는 기자단을 오는 2
유망 기술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는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멤버사 웰스케어(대표 이성원)가 미국의 대표적인 혁신제품 전용 플래그십 스토어 베타(b8ta)와 최근 입점 계약을 완료했다고 18일 밝혔다. 웰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