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 최대 규모 바이오헬스 전문행사 'BIO KOREA 2016' 성황리 폐막

취재2팀 2016-04-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지난 30일(수) 황교안 국무총리의 특별 축사로 막을 올린 아시아 최대 규모 바이오헬스산업 국제행사인 '바이오 코리아 2016(BIO KOREA 2016 International Convention)'이 바이오헬스 산업이 새 먹거리 산업임을 실감하며 막을 내렸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이영찬, 이하 '진흥원')과 충청북도(도지사 이시종)의 공동주최로 마련된 이번 행사는 대한민국 바이오헬스산업의 현황과 미래 발전 방향을 확인 할 수 있는 자리가 됐다. 서울 코엑스에서 지난 3월 30일 ~ 4월 1일 사흘간 진행된 바이오코리아 2016에는 45개국, 700개에 가까운 기업과 2만 3천여명이 방문했다. 첫 날 개회식에 참석한 황교안 국무총리는 특별 축사를 통해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바이오헬스산업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세제, 금융, 약가 제도의 지원방안 마련 및 기술개발과 창업에 장애가 되는 규제를 철폐하겠다"라고 전하며 그 중요성을 부각시켰다.

이번 행사기간에는 참가기업 간 1,142건의 비즈니스 상담이 이루어져, 명실공히 국내 최대의 글로벌 기업 비즈니스의 場으로 입지를 확고히 했다. 올해 11회를 맞이한 바이오코리아 2016은 투자, 지식재산, 미래기술, 기술이전 전략, R&D 성과 확산, 의료기기·제약 포럼 등을 주제로 다양한 정보 및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했다.

전시장에서는 녹십자, 대웅제약, 삼성바이오로직스, 유한양행, 종근당, 한미 등 우리나라 바이오헬스산업의 "트리플 빌리언 시대('Triple Billion')"를 이끈 주역들이 대거 참가하여 우수한 주요 기술 및 제품의 수준을 확인 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 이 외에 향후 대한민국을 이끌어 나갈 미래의 스타 기업들이 참가한 '창업 홍보관' 현장에서는 300여건의 미팅진행을 통하여 수출계약 논의 및 임상협약과 클라우드 펀딩 계약이 체결되었다는 기쁜 소식도 전해졌다.

컨퍼런스는 '보건산업의 미래기술과 창업'이라는 주제 아래 디지털 헬스케어, 정밀의학, 의료와 창조벤처를 중심으로 항체, 의료기기, 라이센싱, 지식재산 등 총 19개주제 세미나가 운영 되었다. 특히 디지털 헬스케어 세미나에는 최근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인공지능 관련 발표가 이어져 예상보다 많은 참가자가 참여 하였다. 준비 된 자리보다 훌쩍 넘긴 참석자수로 일부 참가자들은 아쉬운 발걸음을 돌려야 했다. 또한, 줄기세포, 정밀의료와 같은 첨단 기술 주제의 세미나와 투자, 창업, 라이센싱을 주제로 하는 세미나에도 참가자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아 바이오헬스 미래기술과 산업에 대한 관심이 뜨거움을 실감할 수 있었다.

비즈니스 포럼에서는 391개의 기업이 참여하여 1,003건의 참가기업 간 온라인 비즈니스 미팅이 체결되었다. 또한, 7개국 대표 바이오단체들이 참여한 '바이오클러스터 교류회'는 참가기업들에게 글로벌 네트워크를 확대하고 잠재 파트너를 탐색할 수 있는 절호의 찬스가 됐다.

바이오헬스투자 전문 특별 프로그램인 '인베스트 페어'에서는 54개 기업이 참가하여 109건의 투자 상담이 이루어져, 불황속에서도 각광받고 있는 바이오헬스산업의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으며, 제약과 의료기기산업 특화 프로그램인 '팜페어'와 '메드텍페어'를 통해서는 참가 기업들의 해외 진출을 위한 해외 제약 전문가 상담과 중국 현지와 진출 상담회가 운영되어, 기업들의 해외 시장 진출 판로 개척을 지원했다.

개막식 첫 날, 정진엽 장관이 참석하여 구인구직을 격려한 '잡페어'에서는 어느 해보다 참가자들의 뜨거운 열기를 느낄 수 있었다. 총 2,469명 구직자와 50개의 구인 기업이 참가하여 채용 면접을 진행하였으며, 158명의 채용이 현장에서 검토되었다. 한편, 아모레퍼시픽과 한미약품의 채용 설명회에서는 관중석을 채우고도 계속해서 청중이 끊이지 않고 찾아왔으며, 셀트리온의 현장 면접 부스에는 하루 종일 대기자들의 줄이 이어졌다.

일자리 부족 시대를 돌파하기 위한 또 하나의 특효약인 '창업', 바이오헬스 분야 창업을 촉진하기 위한 '바이오창업아이디어 경진대회'에서는 참신하고 톡톡 튀는 창업 아이디어들이 다수 발굴 되었다. 12:1이라는 높은 경쟁률을 뚫고 결선에 진출한 10개의 팀 중 타액을 이용한 배란측정장치 및 소프트웨어와 해부학 기반 3D 성형 시뮬레이션 기능을 포함한 3D CT Viewer를 주제로 하는 아이디어가 많은 주목을 받았으며 이 중 청각장애, 난청 환자 등을 위한 '고음의 방향을 알려주는 웨어러블 넥밴드'(유퍼스트팀) 창업 아이디어가 1등의 영예를 안았다.

유은정 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케이필트로는 지난 10월 9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일산 킨텍스에서 진행된 카페&베이커리 페어에 참가하는 로스터리 카페들에게 커피의 향과 풍미를 복돋아주는 물을 제공하는 '클라로스위스 필터'와 자체개발한 '트
국내 최대 규모 중소기업 전문 전시회 G-FAIR KOREA 2019(이하 G-FAIR 2019)가 5만여 명의 방문객과 24억5천만 불 수출 상담을 기록하고, 지난 3일 성공적으로 막을 내렸다.
SK네트웍스 국내 총판인 이어폰샵(Earphoneshop, 대표 우양기)에서는 에이프릴스톤(APRILXSTONE)의 TWS 완전 무선 블루투스 이어폰 'A20'을 1만원 할인 판매한다고 12일 밝혔다.
의료기기 전문 벤처기업 엠텍글로벌(주)(Mtec Global, 대표 권수범)은 지난 10월 31일(목)부터 11월 1일(금)까지 양일간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개최한 '2019 보건산업 성과교류회'에 참가했다.
바이오 벤처기업 크로마흐주식회사(대표 이동환)가 지난 10월 31일(목)부터 11월 1일(금)까지 양일간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개최한 '2019 보건산업 성과교류회'에 참가했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