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국내 대표 소수력 발전 설비 기업, 대양수력

임선규 2016-04-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대양수력은 6일(수)부터 8일(금)까지 대구 엑스코(EXCO)에서 열리는 '제13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International Green Energy Expo & Conference 2016)'에 참가해 소수력 발전 설비를 선보였다.

수력발전설비 개발 전문 기업 대양수력은 주로 소하천 및 저수지, 조정지 댐, 하수처리장, 정수장, 양어장 등 국내 각지에 산재해 있는 부존 수자원을 대상으로 이제 적합한 수차 및 발전기를 연구개발, 생산, 설치하여 다수의 소수력 발전소를 건설하고 있다. 프로펠러 수차, 카프란 수차, 프란시스 수차, 프로스프로우 수차, 유도(비동기식) 발전기, 동기식 발전기를 비롯해 각종 수문, 수압관, 입구, 산축관, 흡풀관 등 기타 부속 설비까지 다양한 종류의 수력발전설비를 제공한다.

특히, 대양수력은 소수력 청정에너지 개발에 몰두해 순수 민간설비 및 기술로 현재 국내 소수력 발전소 40% 이상의 발전설비를 설계⋅제작⋅시공⋅유지보수해오고 있으며 지난 2013년 4월 설치한 일본 가고시마현 소기폭포의 신소기 수력발전소는 그동안 수력기술을 수입하는 국가에서 수출하는 국가로 변모했음을 입증하는 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한편, '제13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는 태양광, 풍력, 신재생에너지 분야의 기업들이 참가해 실제 구매력을 갖춘 국내외 바이어 및 전문참관객을 만나는 비즈니스 교류의 장으로 소재, 부품, 설계 및 시공, 운영 서비스, 컨설팅, 그린카, 이차전지, 연료전지, 태양열 스마트 그리드 등 다양한 제품과 서비스를 만나볼 수 있다.

→ '제13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뉴스 바로가기


임선규 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빅뱅엔젤스(대표 황병선)는 11월 22일 서울 삼양화학그룹 코워킹스페이스에서 유니콘 파인더 글로벌 2019 사업의 마지막을 장식할 "파이널 데모데이" 프로그램을 개최했다.
반테이블은 11월 20일(수)부터 23일(토)까지 4일간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9 코엑스 푸드위크(제14회 서울국제식품산업전)'에 참가해 인공첨가물 없이 저장기간 늘리는 다양한 저장식품들을 선보였다.
감성 모바일 액세서리 아트뮤(artmu)를 운영하는 (주)아트뮤코리아(대표 우석기)가 프리미엄 C타입 to HDMI 스마트폰 미러링 케이블 3종을 출시했다.
비엔에이디자인은 광주전남을 중심으로 활동하며,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을 고려해 편안하고 개성있는 공간을 연출하며 '리얼라이핑(Real life+ing)'인테리어 바람을 일이키고 있는 주인공.
농수야는 11월 20일(수)부터 23일(토)까지 4일간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9 코엑스 푸드위크(제14회 서울국제식품산업전)'에 참가해 온라인 직거리 시스템에 대해 소개했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