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국내 대표 소수력 발전 설비 기업, 대양수력

임선규 2016-04-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대양수력은 6일(수)부터 8일(금)까지 대구 엑스코(EXCO)에서 열리는 '제13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International Green Energy Expo & Conference 2016)'에 참가해 소수력 발전 설비를 선보였다.

수력발전설비 개발 전문 기업 대양수력은 주로 소하천 및 저수지, 조정지 댐, 하수처리장, 정수장, 양어장 등 국내 각지에 산재해 있는 부존 수자원을 대상으로 이제 적합한 수차 및 발전기를 연구개발, 생산, 설치하여 다수의 소수력 발전소를 건설하고 있다. 프로펠러 수차, 카프란 수차, 프란시스 수차, 프로스프로우 수차, 유도(비동기식) 발전기, 동기식 발전기를 비롯해 각종 수문, 수압관, 입구, 산축관, 흡풀관 등 기타 부속 설비까지 다양한 종류의 수력발전설비를 제공한다.

특히, 대양수력은 소수력 청정에너지 개발에 몰두해 순수 민간설비 및 기술로 현재 국내 소수력 발전소 40% 이상의 발전설비를 설계⋅제작⋅시공⋅유지보수해오고 있으며 지난 2013년 4월 설치한 일본 가고시마현 소기폭포의 신소기 수력발전소는 그동안 수력기술을 수입하는 국가에서 수출하는 국가로 변모했음을 입증하는 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한편, '제13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는 태양광, 풍력, 신재생에너지 분야의 기업들이 참가해 실제 구매력을 갖춘 국내외 바이어 및 전문참관객을 만나는 비즈니스 교류의 장으로 소재, 부품, 설계 및 시공, 운영 서비스, 컨설팅, 그린카, 이차전지, 연료전지, 태양열 스마트 그리드 등 다양한 제품과 서비스를 만나볼 수 있다.

→ '제13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 뉴스 바로가기


임선규 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사단법인 한국MICE협회가 주최 및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 한국관광공사, 서울시, 서울관광재단, 코엑스, 울산광역시, 울산도시공사 등이 후원하는 '2020 아태 마이스 비즈니스 페스티벌'이 다가오는 2월 27일(목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는 삼성 갤럭시S20 시리즈 출시를 기념해 국내 식품 전문업체 오뚜기와 함께 '갤럭시S20 시리즈 오뚜기 컬래버 패키지'를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ID Capital가 주최하는 Future Food Asia 2020 대회가 오는6월 2~3일 싱가폴에서 개최된다.
블록체인 기술 전문 기업인 블로코(대표 김원범)는 데이터 기반 비즈니스의 성장을 돕는 분산형 신원증명(DID)의 역할을 소개하는 보고서인 '데이터. '생산' 중심의 경제지표를 다시 쓰다'를 발표했다.
에몬스가구(회장 김경수)의 '헬렌20 식탁'이 에이빙뉴스가 주최한 올해의 제품 중 가구부문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