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SMETIC INSIDE KOREA 영상] 동물 실험 대체할 배양피부모델 '테고사이언스'

이호철 2016-04-2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테고사이언스(Tegoscience)는 26일(화)부터 29일(금)까지 킨텍스 제2전시장 9홀에서 열리는 '국제화장품원료기술전(COSMETIC INSIDE KOREA 2016)'에 참가해 인간의 피부를 재현한 삼차원 배양피부모델 네오덤(Neoderm)을 선보였다.

테고사이언스는 동물심험금지를 위한 입법화 추진에 따라 대체할 수 있는 혁신적인 솔루션을 제안했다. '네오덤'은 인체피부를 재현한 배양피부모델로서 동물 실험을 대체할 최적의 대체시험법이며 피부자극, 투과도, 재생, 탄력, 상처치유 및 미백 등의 유효성과 안정성 평가 시험에 사용 가능하다.

피부의 정상세포를 이용해 인체피부를 재현한 삼차원 배양피부모델이며 피부, 각막, 구강점막 등 다양한 모델을 갖추고 있어 연구목적에 따라 적합한 모델을 선택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또한, 테고사이언스는 기업연구소, 대학실험실, 병원 등을 대상으로 빠르고 정확한 조직염색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경험이 풍부한 전문가에 의한 신뢰성 높은 데이터로 효과적인 연구 진행을 돕고 있다.

한편, 국제화장품원료기술전은 전시기간 중 유력 해외바이어를 초청하여 진행하는 1:1 수출상담회를 개최할 예정이며, 식약처 주최 화장품정책설명회, 해외시장진출 설명회, 관련 세미나 및 국제콘퍼런스 등 다채로운 행사를 준비해 화장품산업 종사자와 관련 업계에 새로운 비즈니스의 장을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참가자들은 이를 통해 화장품 및 의약품 원료에서 생산기기 및 분석장비, 제조, 유통에 이르기까지 관련 산업의 전 과정을 한 자리에서 살펴볼 수 있다.

→ 'COSMETIC INSIDE KOREA' 뉴스 바로가기


이호철 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멜라토닌 생성을 억제 또는 촉진할 수 있는 휴대용 햇빛 솔루션 올리(Olly)를 개발한 루플(LUPLE)은 CES 2021 혁신상을 수상했다. 올리(Olly)는 특정 파장의 빛을 통해 사람에게 건강한 각성효과를 준다
국내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 릴리커버는 이번 CES 2021에서 피부진단기기 뮬리(MUILLI)를 선보였다.
예쉬컴퍼니는 CES 2021에서 VR 시뮬레이터를 이용한 체험 테마파크 'VR zone' 을 선보였다.
아슬라 테크(Asla Tech)는 CES 2021에서 스트리밍 게임을 위한 차세대 햅틱 기술 'Haptic Module' 을 선보였다.
비햅틱스는 CES 2021에서 다른 전신 촉각 장치와 함께 '택슈트 X 시리즈'를 선보였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