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해양안전엑스포] 에너지 효율 최적화 위한 솔루션, 뉴월드마리타임

취재2팀 2016-04-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뉴월드마리타임(대표 김재열)은 4월 26일(화)부터 29일(금)까지 4일간 부산 벡스코(Bexco)에서 열리는 '대한민국해양안전엑스포(KOREA MARITIME SAFETY EXPO)'에 참가해 선박의 에너지 효율을 최적화 시키는 시스템을 선보였다.

뉴월드마리타임(NEW-WORLD MARITIME)은 기관 및 선체의 기초자료를 데이터 베이스화하여 이를 토대로 기상 및 해상 상태, 항해 이력, 선적량, 엔진, 프로펠러 상태 등 각종 항해 정보를 입력하여 최적의 RPM을 산출하는 선박 에너지 최적화 시스템(Eco Saling System) 및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업이다. 관련 자료들은 데이터수집장치인 DAQ에 자동 수집되어 결과가 산출된다. 뉴월드마리타임의 에코 세일링 시스템은 초기 비용이 크지 않고, 운항 경험을 바탕으로 만들어졌다.

선박 에너지 최적화 시스템은 현재 일부 선박에 적용되고 있지만 필요성은 커질 것이다. 계속된 유가 상승과 화물운임 경쟁으로 상선기업들의 적자가 늘고 있기 때문이다. 운행을 많이, 빨리하면 된다고 생각하기 쉽지만 비용절감 없이 이어지는 운행은 오히려 적자폭을 키우는 꼴이 되기 쉽다.

경제적인 이유뿐 아니라 환경적인 측면에서도 에너지 최적화는 우리가 고민해야 할 부분이다. 국내에 드나드는 선박이 20만대에 이른다는 점을 감안하면 선박에서 배출되는 탄소 양은 결코 무시할 수 없다. 최근 항공뿐 아니라 선박의 탄소배출량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으며 현재 탄소배출과 관련한 문제는 전세계적인 이슈인 만큼 에너지 효율에 대한 관심도 함께 높아질 것이다.

뉴월드마리타임은 전시회에서 이러한 세계적인 흐름을 설명하고, 에너지 효율의 필요성과 자사 시스템을 홍보하는 데 주력했다.

한편, 해양수산부와 부산광역시가 주최하고 국민안전처와 대한민국해군 등 30여 기관이 후원하는 '대한민국해양안전엑스포'는 해양안전의 의식 제고 및 문화구축과 해양산업의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마련된 자리로 최신 해양안전기술과 기자재를 만날 수 있다.

→ '제2회 대한민국 해양안전엑스포'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박지연 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에코백스는 1988년에 창립했으며 지금까지 꾸준하게 한길만을 걸어왔다. 특히 유리창을 닦는 로봇청소기 외에도 세계 최초로 자율 주행 제품까지 개발하며 그 성능과 기술을 인정받아왔다. 덕분에 현재는 전 세계 48개국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멤버사인 스마트 안전 전문 기업 지에스아이엘(대표 이정우)이 최근 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15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3일 밝혔다. 지에스아이엘은 2016년부터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
LG전자의 퓨리케어 공기청정기 3총사가 해외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내고 있다.
골프티와 볼마커를 한번에 벨트에 착용하는 '미래티홀더' (주)미래산업이 2020 SBS골프 대한민국 골프대전에 참석했다.
시흥산업진흥원(원장 김태정)이 운영하는 시흥창업센터에서 시흥시 관내 (예비)창업자를 위한 「2020년 시니어 및 기술창업 고도화 지원」 사업의 참가기업을 모집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