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해양안전엑스포] 해상교통관제시스템, 지씨에스씨

취재2팀 2016-04-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지씨에스씨는 4월 26일(화)부터 29일(금)까지 4일간 부산 벡스코(Bexco)에서 열리는 '대한민국해양안전엑스포(KOREA MARITIME SAFETY EXPO)'에 참가해 최신 선박 교통시스템을 선보였다.

지씨에쓰씨(GCSC)는 VTS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다. VTS란 해상교통관제시스템으로 해상의 교통을 정리하고 위험 화물에 대한 관리와 항만의 안전 및 운영 효율성을 위해 시행되는 교통서비스를 말한다. 구역 내에서 발생한 상황을 실시간으로 제공하여 선박의 항로 결정에 도움을 준다. 지씨에쓰씨는 우리나라 18개의 항만 중 16개의 항만에 VTS 서비스를 운영, 지원한다.

VTS 시스템을 통해 수집된 정보는 중앙시스템을 통해 관제사에게 전달되고, 관제사는 의사 결정을 내려 선박에 개별 통보하게 된다. 교통량을 분석하여 위험 지역이나 위험 발생 확률이 높은 지역에 선박이 들어설 경우 경보를 주거나 피하도록 돕는다.

이번 전시에서 지씨에스는 ECDIS(전자해도 표시 시스템) 기반에 통합된 물표와 레이더 영상을 전시했다. 선박 안전운행을 지원하고 위반 선박을 탐지 및 분류, 식별하여 위험 선박이 발견되면 신속한 대응방안을 도출하여 관제사의 의사결정을 지원하는 시스템이다. 더하여  지씨에스는 해상교통관제에 필요한 주변기기를 자체 개발, 생산하여 소프트웨어와 연계된 통합 VTS 솔루션을 제공한다.

한편, 해양수산부와 부산광역시가 주최하고 국민안전처와 대한민국해군 등 30여 기관이 후원하는 '대한민국해양안전엑스포'는 해양안전의 의식 제고 및 문화구축과 해양산업의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마련된 자리로 최신 해양안전기술과 기자재를 만날 수 있다.

→ '제2회 대한민국 해양안전엑스포'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박지연 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조립식 방음부스 전문 제작 회사인 탐투스가 6월 말 서울특별시 강서구에 위치한 강서점자도서관에 시각장애인들을 위한 오디오북 제작용 녹음 부스를 설치했다.
이번 'MIK HOT SPOT_전통주' 특집에 참가한 6곳은 다음과 같다. △초가△남도탁주 △화요 △홍삼명주 △감홍로 △화양
이번 'MIK HOT SPOT_와인' 특집에 참가한 6곳은 다음과 같다. △유와인 △헬레닉 △남아공대사관 △소계리595 △베리와인1168 △베라와인
이에스티는 7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G2G를 적용하는 정션박스 PV-CY1808을 소개할 예정이다.
캐논코리아 비즈니스 솔루션㈜(대표이사 최세환)은 출력과 스캔 업무가 많은 소호(SOHO) 비즈니스 환경에 최적화된 소형 흑백 레이저 복합기 3종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