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MAT 특집] 피엔에프, 접이식 대차 '폴딩트럭' 및 각종 보호대 전시

권세창 2016-05-0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피엔에프(대표 장재형)는 4월 26일(화)부터 29일(금)까지 킨텍스 제1전시장 1홀에서 열린 '제6회 국제물류산업전(2016 KOREA MAT)'에 참가해 국내외 특허를 바탕으로 한 접이식 대차 '폴딩트럭(Folding Truck)' 및 '스윙텍터(Swingtector)', '포스트 가드(Post Guard)' 등을 선보였다.

일반적으로 물류센터에서 가장 흔히 쓰이는 핸드파렛트 트럭은 고하중의 제품을 이동시키는데 유용하지만, 경하중 및 중이층 데크 위에서는 단점을 가지고 있다.

피엔에프(P&F)의 '폴딩트럭'은 자중이 20kg으로 약 200kg의 제품을 이동시키는 의류, 신발, 마트와 같은 물류센터에 적합하며, 중이층 데크 위에서 작업시 저소음 및 데크의 손상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스윙텍터'는 지게차와의 충돌시 최대 15도 정도 기울어져 충격을 흡수하고 복원됨으로 제품을 보호할 수 있는 보호대이다.

특히, 가이드레일 등 다양한 옵션을 적용하여 도어 및 각종 설비, 작업자와 보행자를 보호할 수 있으며, 내부 충격흡수제를 교체함으로 반영구적으로 사용할 수 있어 매우 경제적이다.

'포스트 가드'는 파렛트랙의 기둥에 직접 설치하여 지게차 운행시 빈번히 발생할 수 있는 충돌에서 랙 설비를 보호하고 충격을 최대한 흡수시킬 수 있다.

철판을 절곡하여 만든 보호대는 비닥에 앙카를 고정시키고 보호대를 설치했으나, 지게차 충돌시 바닥까지 함께 심각하게 손상을 일으키는 단점을 가지고 있다.

포스트 가드는 벨크로 타입으로 결착하여 랙 기둥에 편리하게 탈착방식으로 설치하여 기존의 단점을 최소화했다.

한편, 국제물류산업전은 물류장비 및 물류자동화 시스템 뿐만 아니라, 물류산업의 중심 운송서비스 분야까지 산업 전반을 아우르는 국내 유일 물류산업 전문전시회로 효과적인 물류시스템, 물류합리화의 효율성 향상에 필요한 최신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사진설명: 폴딩트럭(FOLDING TRUCK))

(사진설명: 포스트 가드(POST GUARD))

(사진설명: 스윙텍터(SWINGTECTOR))

(사진설명: 피엔에프 장재형 대표)


권세창 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한양대학교 창업지원단은 지난 24일 '베트남 진출 웨비나'를 성료했다고 밝혔다.
글로벌뿐만 아니라 국내 시장에서도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로보락(Roborock)' 브랜드는 업계 최초로 스테레오 카메라를 장착한 'S6 MaxV'를 출시하며 한 단계 더 진보된 로봇청소기를 선보였다.
라인코리아파트너스(대표이사 김태후)는 애프터서비스(A/S) 전문 모바일 플랫폼인 'AS의 달인'을 공식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창업진흥원(원장 김광현, 이하 창진원)과 국립암센터(원장 이은숙, 이하 암센터)는 코로나19에 따른 생활속 거리두기 운동에 동참하면서 바이오·헬스케어 분야 창업 활성화와 국민보건 향상을 위해 24일 업무협약을 체결하
코로나19 사태로 어느 때보다 '건강관리'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특히 우리 몸의 70%를 차지하는 물은 건강관리의 기본이기 때문에 물의 품질을 꼼꼼히 따지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