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영상기자재전 영상] '미러리스의 압도' 풀프레임 미러리스 A7, 소니

이호철 2016-05-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소니(SONY)는 5월 4일(수)부터 8일(일)까지 5일간 서울 코엑스(COEX)에서 열리는 '제25회 서울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PHOTO&IMAGING 2016)'에 참가해 미러리스 카메라를 선보였다.

소니는 이번 전시회에서 '미러리스의 압도'라는 주제로 풀 프레임 미러리스 A7 시리즈와 알파 6300을 전시했다. 또한 제품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모델슈팅존, 메인슈팅존, 암실존, 카운셀링존 등을 마련해 관람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미러리스 A7 시리즈는 2,430만 화소 풀프레임 센서를 탑재했으며 손떨림 보정 기능, 하이브리드 AF, 풀 HD 동영상, 원터치 공유, 전자식 뷰파인더 등의 기능을 갖췄다.

A 6300은 피사체와의 거리를 분석하는 425개 포인트의 위상차 검출 AF와 절대적인 정밀성을 자랑하는 169개 포인트의 콘트라스트 검출 AF를 결합해 많은 AF포인트와 84%의 넓은 AF 커버리지 영역을 자랑하는 초고속 하이브리드 AF를 탑재했다. 기존 A6000 대비 약 7.5배 강화된 고밀도 동체 추적 AF 알고리즘을 통해 0.05초 AF와 초당 최대 11연사의 경이적인 촬영 속도를 구현해 빠르게 움직이는 어린아이나, 애완동물 등을 촬영할 때도 선명한 이미지를 얻을 수 있다.

한편, 코엑스, 한국광학기기산업협회, 한국사진영상기재협회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 한국사진작가협회, 한국광고사진가협회, 미국프로사진가협회, Photoit, 대한사진영상신문, SLR클럽이 후원한 '서울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P&I 2016)'은 한국을 대표하는 아시아 최대 국제사진영상전시회다. 이번 전시회에선 PHOTO & TRAVEL 2016, C-FESTIVAL, 8th Seoul Photo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동시에 열렸다.

또한, 10월 6일(목)부터 9일(일)까지 4일간 부산 벡스코(BEXCO)에서도 개막해 부산영남지역 최초의 사진영상축제가 될 예정이다. 사진과 영상의 아이템을 접목해 다양한 체험과 이벤트를 선보이며 야외공간을 활용한 프로모션이 진행된다.

→ '제25회 서울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 바로가기

(영상설명: '제25회 서울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 현장스케치)


이호철 기자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파나소닉코리아(대표이사 쿠라마 타카시)는 전기면도기 람대쉬 LV 시리즈의 신제품 'ES-LV97'(이하 LV97)과 'ES-LV67'(이하 LV67)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아시아 3대 보트쇼로 성장한 국가대표 해양레저 축제 '2020 경기국제보트쇼'가 오는 6월 5일 개막을 앞두고 있었지만,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취소 결정했다.
한국엡손㈜(이하 엡손)은 기존 8kg 수준의 가반 중량을 12kg까지 업그레이드한 소형 6축 로봇 C12 시리즈(C12-A1401S/C)를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디지털 액세서리 브랜드 엘라고(elago, 대표 앤드류 리)에서는 5일 에어팟프로 충전스탠드, 3in1 미니 충전스탠드, 3in1 충전스탠드 등 에어팟프로용 충전스탠드 3종을 출시했다.
사나코 주식회사(주)(대표이사 김상기)가 자사의 화장실 인체 감지 자동 음향기기 '탐소리 센스(TS-3030W)'를 대구광역시에 소재한 경북대학교병원 화장실에 설비됐다고 지난 1일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