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C 상하이 2016' 한국관 참가기업 3,000만불 계약 추진

신명진 2016-07-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안양창조산업진흥원(ACA, 원장 박병선)은 GSMA(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 주최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상하이 2016` 한국관에 참가한 8개 기업들이 총 3,000만 달러 규모의 가계약 상담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모바일 솔루션 개발업체인 필아이티(주)(이윤정 대표)는 싱가포르 전문 투자유치기업의 투자제의(5백만불)와 중국 인도 등의 바이어로부터 A-Keyboard 등의 공동개발 제의를 받았고, (주)아크인터랙티브(송헌주 대표)는 360도 회전 VR기기의 공동합작에 관한 계약상담을 진행하였으며, (주)플럼(이대희 대표)은 감성 IoT서비스인 Tlinkle로 싱가폴 Ruvento사로부터 백만불의 투자관련 제의를 받았다.

IoT서비스플랫폼 전문기업인 메이츠(이창우 대표)는 중국, 일본 기업으로부터 주차센서, 앱 등에 관한 비즈니스 상담을 진행하였고, 영업용 디지털브로셔 "허브업"을 출시한 '마크잇(백승용 대표)'은 대만의 neal사와 중국의 Tongyu, Rflight사의 직접 제품 구매제의를 받았으며, 국내최초 LoRa기반 트래커 "지퍼"를 출시한 (주)스파코사(김영준 대표)는 중국 및 베트남 바이어들의 자사제품과의 연계방안에 대한 논의와 구매 제의를 받았다.

또한, 디지털사이니지 플랫폼 전문업체인 시더(정택성 대표)는 중국, 싱가폴 기업으로부터 비즈니스 상담을 성공적으로 진행하였으며, 산업용 IoT 스마트팩토리플랫폼 '웜팩토리'를 출시한 울랄라랩(강학주 대표)는 중국, 베트남 기업에도 인기가 있었지만, SK텔레콤, KT, Activity, (주)텔레트론 등 전시관을 찾을 국내기업에게도 많은 인기가 있었다.

MWC(Mobile World Congress)는 GSMA(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에서 주관 및 개최하는 아시아 지역 최대 이동통신 전시회로, 이번 'MWC 상하이 2016'은 삶과 기술이 연결되는 '커넥티스 라이프스타일(Connected life Style) 'Mobile is Me'를 주제로, VR, 스마트홈시스템,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웨어러블 기술에서 모바일 결제와 스마트시티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기술과 제품들이 전시되었다.

안양창조산업진흥원은 2013년부터 지속적으로 성장가능성 높은 안양 관내 기업을 대상으로 MWC 참가를 지원해오고 있으며, "앞으로도 안양 소재 유망콘텐츠기업들의 중국시장 진출을 위한 비즈니스 창출 기회 제공 및 홍보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며, 향후에는 시장의 다각화를 위해 동남아시장 진출도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MWC 상하이 2016′ 특별 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모든 스포츠웨어가 원단의 흡습속건(빠르게 수분을 빨아들이고, 빠르게 건조하여 시원함을 유지시키는 기술)에만 의존 하고 있는 사이 운동복을 입는 것만으로, 건강을 더해주는 신개념 스포츠웨어가 출시되었다.
창업진흥원(원장 김광현, 이하 창진원)은 9월 21일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이사장 이현승)과 해양교통안전 분야 창업 및 지역사회 활성화을 위해 온라인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안랩(대표 강석균)이 보안 환경 구축이 어려운 중소기업을 위해 강력한 보안 제품과 손쉬운 관리 기능을 SaaS(Software-as-a-Service, 서비스형 소프트웨어) 형태로 제공하는 중소기업용 SaaS형 보안
9월 넷째 주 전시회 및 박람회를 소개한다.
스마트 모빌리티 플랫폼 전문 기업 케이에스티 일렉트릭(대표 김종배)이 만드는 첫번째 초소형 전기차 마이브(Maiv)가 전기차 보조금 인증을 모두 마치고 오는 9월 25일부터 사전 예약 고객 순으로 인도를 시작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