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t of GREEN CAR KOREA 2016] 닛산, 전기자동차 '리프'로 TOP 3 선정

박지연 2016-07-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닛산이 7월 7일(목)부터 9일(토)까지 3일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6 국제그린카전시회(GREEN CAR KOREA 2016)'에서 'Best of GREEN CAR KOREA 2016 TOP 3'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글로벌 미디어 에이빙뉴스는 기업의 트렌드와 성장률, 유망성 등을 고려해 120개 참가사 중 3개 기업을 Best Of  TOP 3로 선정했다.

이번 수상의 영예를 안은 닛산의 전기자동차 '리프(LEAF)'는 세계 누적판매 1위를 자랑하는 세계 최초 양산형 전기차다. 미려한 외관과 넉넉한 실내공간, 일반 내연기관 차량에 버금가는 주행성능과 쉬운 충전 등이 장점이다.

특히 회생 제동 시스템과 리튬-이온 배터리 조합으로 일상생활에 필요한 주행거리를 제공하며 급속 충전 시 30분 만에 80%까지 충전할 수 있고 1회 충전으로 132km를 달릴 수 있다. 무엇보다 기능과 안전성 측면에서 완성도 높은 전기차로 평가 받는다.

한편, 광주광역시가 주최하고 김대중컨벤션센터, 광주그린카진흥원, KOTRA가 주관하는 '2016 국제그린카전시회'는 완성차, 자동차부품, 용품, 인프라 및 서비스 등 친환경자동차분야 제품들을 한눈에 볼 수 있는 행사다. 120개사 300부스 규모, 160개사 바이어들이 참여하며 전기차(EV), 하이브리드카(HEV), 클린디젤자동차, 저공해버스, 해외그린카 및 관련용품들이 전시된다.

→ '2016 국제그린카전시회' 뉴스바로가기

 




(영상설명: '2016 국제그린카전시회' 현장스케치)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빅뱅엔젤스(대표 황병선)는 7월 3일 '유니콘파인더 베이스캠프 코리아 2020 런칭파티'를 인터컨티넨탈 호텔 주피터룸에서 개최했다.
에코백스는 1988년에 창립했으며 지금까지 꾸준하게 한길만을 걸어왔다. 특히 유리창을 닦는 로봇청소기 외에도 세계 최초로 자율 주행 제품까지 개발하며 그 성능과 기술을 인정받아왔다. 덕분에 현재는 전 세계 48개국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멤버사인 스마트 안전 전문 기업 지에스아이엘(대표 이정우)이 최근 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15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3일 밝혔다. 지에스아이엘은 2016년부터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
LG전자의 퓨리케어 공기청정기 3총사가 해외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내고 있다.
골프티와 볼마커를 한번에 벨트에 착용하는 '미래티홀더' (주)미래산업이 2020 SBS골프 대한민국 골프대전에 참석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