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EF 2016] 삼진정밀, 유비워터스 독립형 마을 정수장치 선보여

박지연 2016-09-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삼진정밀(대표 정태희, www.samjinvalve.com)은 9월 7일(수)부터 9일(금)까지 3일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8회 국제기후환경산업전(ICEF 2016)'에 참가해 독립형 마을 정수장치를 선보였다.

수처리 엔지니어링 전문기업 삼진정밀이 선보인 독립형 마을 정수장치는 정수장이 들어가기 어려운 지역에 설치돼 사용되는 수처리 시설로 이온성 오염물질은 물론 선택적으로 오염물질을 제거할 수 있다.

원수 분석 후 현장에 부합된 모듈이 설치되며 모듈은 크게 흡착모듈/막모듈/소독모듈/이온교환모듈이 있다. 설치비 및 소요 부지 절감 효과가 있고 유지관리비 및 사용 동력을 최소화한 제품으로 삼진정밀은 정기적인 A/S를 제공해 내부에 들어가는 여과제와 수질 이상 여부를 확인한다. 삼진정밀은 이 설비를 국내에만 30개소 이상 설치했으며 국제 차관의 형태로 태국과 방글라데시에도 설치했다.

한편, '국제기후환경산업전'은 환경 및 기후 핵심기술의 장이 되어왔으며 수처리기술, 대기오염방지기술, 토양오염복원기술, 기후변화대응산업,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Npn-CO2 온실가스 저감기술 등이 소개됐다. 140개사 400부스로 해외 30개사와 해외바이어들이 대거 참석하며 하반기 물 관리 심포지움 및 전시회, 호남권 환경산업 일자리 박람회, 참가업체 국내외 바이어 비즈매칭 상담회, 국내외 참가업체 및 바이어 간 네트워킹 프로그램 등을 만나볼 수 있다.

→ '제8회 국제 기후환경 산업전'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 AVING is Digital Silk Road to Global Market
- 대한민국의 미래, 메이드인코리아&메이드바이코리아 (Made in Korea & Made by Korea)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2019 코리아 푸드테크 컨퍼런스'가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11월 21일(목)부터 22일(금)까지 2일간 코엑스 푸드위크 주간에 개최된다.
푸드테크(Food tech)는 식품(Food)과 기술(Technology)이 결합한 이른바 4차 산업기술을 대변하는 기술력을 통칭하는 단어이다. 즉, 기존의 식품 관련 제조에 새로운 조리법과 포장 기술이 더해지고,
올해로 14회를 맞은 국내 최대 식품 박람회인 '2019 코엑스 푸드위크'가 삼성동 코엑스 전관에서 오는 11월 20일(수)부터 23일(토)까지 4일간 열린다. 국내외 1,300개사가 1,620부스 규모로 최신 트렌
종합 생활용품 전문 제조 회사인 한국디비케이는 10월 31일(목)부터 11월 3일(일)까지 고양시 KINTEX 제1전시장에서 열린 '2019 G-FAIR KOREA (지페어코리아)'에 참가해 '제타 시리즈' 제품을
앱·리테일 분석서비스 와이즈앱에 따르면, 지난 8월 국내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이용자의 앱별 사용현황을 조사한 결과, 유튜브는 총 460억분의 총 사용 시간이 집계됐다고 한다. 이는 전년 동월 대비 38% 성장한 수치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