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환경 기후 핵심 기술의 장, '제8회 국제기후환경산업전' 현장 스케치

김다현 2016-09-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환경 기후 핵심기술의 장 '제8회 국제기후환경산업전(ICEF 2016)'이 9월 7일(수)부터 9일(금)까지 3일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 1~3전시장에서 열렸다. 광주광역시와 전라남도가 주최한 이번 행사는 수처리기술, 대기오염방지기술, 토양오염복원기술, 기후변화대응산업, 온실가스 감축위한 Npn-CO2 온실가스 저감기술 등을 만나볼 수 있다.

전시회는 국내외 다양한 공공기관, 대기업을 비롯 기후환경산업의 최대 시장인 중국의 많은 기업들이 참여해 140개사 400개 부스로 형성됐다. 국내 110개사, 해외 30개사, 해외바이어 50명이 참가해 글로벌 국제 전시회로 거듭났다. 전시회와 함께 '하반기 물 관리 심포지움 및 전시회', '호남권 환경산업 일자리 박람회', '참가업체 국내외 바이어간 비즈매칭 상담회', '국내외 참가업체 및 바이어 간 네트워킹 프로그램' 등이 준비됐다.

환경 관련 전문 지식을 논의할 수 있는 다양한 세미나도 마련돼 관람객들의 흥미를 유발했다. 'POST2020 산업계 대응전략 방안 모색', '기후변화 대응 융합 워크숍' 등의 세미나를 접할 수 있다.

'국제기후환경산업전'은 기후 및 환경 분야 전문 전시회로 산업통상자원부 지역특화 전시회, UFI인증, '국제전시인증' 등으로 인정받았다. 이번 전시에서는 윤장현 광주 시장 및 광주와 환경 분야의 주요 인사들이 대거 참석했다.

한편, '국제기후환경산업전'은 환경 및 기후 핵심기술의 장이 되어왔으며 수처리기술, 대기오염방지기술, 토양오염복원기술, 기후변화대응산업,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Npn-CO2 온실가스 저감기술 등이 소개됐다. 140개사 400부스로 해외 30개사와 해외바이어들이 대거 참석하며 하반기 물 관리 심포지움 및 전시회, 호남권 환경산업 일자리 박람회, 참가업체 국내외 바이어 비즈매칭 상담회, 국내외 참가업체 및 바이어 간 네트워킹 프로그램 등을 만나볼 수 있다.

→ '제8회 국제 기후환경 산업전'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사진 설명: 윤장현 광주 시장)

- AVING is Digital Silk Road to Global Market
- 대한민국의 미래, 메이드인코리아&메이드바이코리아 (Made in Korea & Made by Korea)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터는 융복합콘텐츠 분야의 사업화에 애로를 겪고 있는 예비, 초기기업들을 대상으로 2020년 9월부터 시작한 '2020년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터, 스타트업 인큐베이팅
레인써클(RAINCIRCLE)은 CES 2021서 전기 공유콘센트 '쉐어 플러그'를 소개했다.
비엔소프트(BNSoft)가 이번 CES 2021서 UV-C LED 휴대용 칫솔살균기를 선보였다. 비엔소프트는 LG 전자의 시스템 플랫폼 PDK 개발을 시작으로 꾸준히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케이팝투 커머스(브랜드 마케팅 커머스 솔루션)은 카카오톡 로그인을 통해 접속한 소비자가 이미 제공되고 있는 카카오페이를 통해 간편결제가 가능해졌다.
캐치잇플레이(Catch It Play)가 CES 2021을 통해 자사의 영어 공부 애플리케이션 '캐치잇잉글리시(Catch It English)'를 선보여 이목을 끌고 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