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EF 2016] 기찬토건, 침수피해 막는 '우수 저류블록 및 틈새투수 포장구조' 소개

김다현 2016-09-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기찬토건(대표 강경호)은 9월 7일(수)부터 9일(금)까지 3일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8회 국제기후환경산업전(ICEF 2016)'에 참가해 우수 저류블록 및 틈새투수 포장구조를 선보였다.

기찬토건가 이번 전시에서 소개한 '우수(빗물) 저류블록 및 틈새투수 포장구조'는 저류블록이 도로의 벽돌 사이에 삽입돼 빈 틈을 만들어 자연스럽게 빗물이 빠지고 유연한 구조를 띄게 만든다. 저류블록으로 생성된 벽돌 사이의 틈으로 빗물이 빠져 물이 넘치는 등의 사고를 방지할 수 있다. 공극을 유지하고 부등침하를 방지하며 일반블록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그 속에 저류블록만 넣으면 되는 구조이기 때문에 설치비용도 합리적이다.

중소기업청 국비지원 연구개발사업에서 성공으로 판정됐다. 호우 및 침수를 예방하고 지하수가 고갈되거나 깨지는 현상이 발생하지 않는다. 또한, 폭염이나 열대야로 과도하게 도로가 열을 받은 경우도 해결할 수 있다. Made In Korea 기업인 기찬토건 관계자는 "국내에서 시작한 지 얼마 되지 않아 적극적으로 홍보할 예정"이며, "앞으로 기회가 된다면 중국 시장 쪽으로 진출하고 싶다"고 밝혔다.

한편, '국제기후환경산업전'은 환경 및 기후 핵심기술의 장이 되어왔으며 수처리기술, 대기오염방지기술, 토양오염복원기술, 기후변화대응산업,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Npn-CO2 온실가스 저감기술 등이 소개됐다. 140개사 400부스로 해외 30개사와 해외바이어들이 대거 참석하며 하반기 물 관리 심포지엄 및 전시회, 호남권 환경산업 일자리 박람회, 참가업체 국내외 바이어 비즈매칭 상담회, 국내외 참가업체 및 바이어 간 네트워킹 프로그램 등을 만나볼 수 있다.

→ '제8회 국제 기후환경 산업전'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 AVING is Digital Silk Road to Global Market
- 대한민국의 미래, 메이드인코리아&메이드바이코리아 (Made in Korea & Made by Korea)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링크시스(Linksys)가 메시 와이파이 환경에서 동작을 감지하는 '링크시스 어웨어(Linksys Aware)'를 공개했다.
'2019 코리아 푸드테크 컨퍼런스'가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11월 21일(목)부터 22일(금)까지 2일간 코엑스 푸드위크 주간에 개최된다.
푸드테크(Food tech)는 식품(Food)과 기술(Technology)이 결합한 이른바 4차 산업기술을 대변하는 기술력을 통칭하는 단어이다. 즉, 기존의 식품 관련 제조에 새로운 조리법과 포장 기술이 더해지고,
올해로 14회를 맞은 국내 최대 식품 박람회인 '2019 코엑스 푸드위크'가 삼성동 코엑스 전관에서 오는 11월 20일(수)부터 23일(토)까지 4일간 열린다. 국내외 1,300개사가 1,620부스 규모로 최신 트렌
종합 생활용품 전문 제조 회사인 한국디비케이는 10월 31일(목)부터 11월 3일(일)까지 고양시 KINTEX 제1전시장에서 열린 '2019 G-FAIR KOREA (지페어코리아)'에 참가해 '제타 시리즈' 제품을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