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EF 2016 영상] 동우옵트론, 자체 기술력으로 만든 '굴뚝 가스 측정기' 선봬

김다현 2016-09-0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동우옵트론(대표 김영준, www.optron.co.kr)은 9월 7일(수)부터 9일(금)까지 3일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8회 국제기후환경산업전(ICEF 2016)'에 참가해 굴뚝 가스 측정기를 선보였다.

동우옵트론의 굴뚝 가스 측정기는 'In-situ'방식과 'Sampling'방식이 있으며 국내 자체 기술력으로 만들어졌다. In-situ 방식의 가스분석기는 주로 화력발전소에서 사용하며 NOx, NH3, SO2 등을 측정한다. Sampling 방식의 가스 분석기는 굴뚝으로 나가는 연기의 샘플을 채취해 별도의 시스템으로 옮겨 측정한다.

Made In Korea 기업인 동우옵트론 김영춘 이사는 "중국, 인도네시아, 필리핀 등 동남아시아에 진출할 계획"이며, "자체적인 진출이 어려워 5개 발전소와 협력해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동우옵트론은 1989년 설립돼 발전소, 소각로, 시멘트, 선박 등 각종 플랜트 설비에 사용되는 가스분석기기 및 측정시스템을 개발 및 제조하는 광학전문제조기업이다.

한편, '국제기후환경산업전'은 환경 및 기후 핵심기술의 장이 되어왔으며 수처리기술, 대기오염방지기술, 토양오염복원기술, 기후변화대응산업,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Npn-CO2 온실가스 저감기술 등이 소개됐다. 140개사 400부스로 해외 30개사와 해외바이어들이 대거 참석하며 하반기 물 관리 심포지엄 및 전시회, 호남권 환경산업 일자리 박람회, 참가업체 국내외 바이어 비즈매칭 상담회, 국내외 참가업체 및 바이어 간 네트워킹 프로그램 등을 만나볼 수 있다.

→ '제8회 국제 기후환경 산업전'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영상 설명: '제8회 국제기후환경산업전' 현장 스케치)

- AVING is Digital Silk Road to Global Market
- 대한민국의 미래, 메이드인코리아&메이드바이코리아 (Made in Korea & Made by Korea)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비엔에이디자인은 광주전남을 중심으로 활동하며,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을 고려해 편안하고 개성있는 공간을 연출하며 '리얼라이핑(Real life+ing)'인테리어 바람을 일이키고 있는 주인공.
농수야는 11월 20일(수)부터 23일(토)까지 4일간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9 코엑스 푸드위크(제14회 서울국제식품산업전)'에 참가해 온라인 직거리 시스템에 대해 소개했다.
닥터키친은 11월 20일(수)부터 23일(토)까지 4일간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9 코엑스 푸드위크(제14회 서울국제식품산업전)'에 참가해 검증된 '건강 음식'을 소개했다.
벤투싹쿠아는 11월 20일(수)부터 23일(토)까지 4일간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9 코엑스 푸드위크(제14회 서울국제식품산업전)'에 참가해 과일로 만든 향료를 소개했다.
피스플래닛(대표 김평화)은 지난 11월 4일 부터 12월 10일 까지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소외계층인 보육원퇴소아동·청소년들을 지원하는 캠페인, 리캠페인(RE:CAMPAIGN)을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텀블벅에서 진행한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