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 Busan 2016] 제1회 부산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P&I + Busan 2016) 개최

박지연 2016-09-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최신 사진 및 영상 문화와 트렌드를 한 자리에서 확인할 수 있는 '2016 부산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 Busan International Photo & Imaging Show 2016(이하 P&I+Busan 2016)'이 10월 6일(목)부터 9일(일)까지 4일간 부산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열린다.

코엑스(대표 변보경, www.coex.co.k)와 벡스코(대표 함정오, www.bexco.co.kr)의 공동주최로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부산영남지역 최초의 사진영상기자재전으로 카메라, 렌즈, 영상기기, 조명 등 각종 촬영기기에서부터 모바일, 드론, VR, 1인미디어산업에 이르기까지 최첨단 디지털 이미징 기술 및 사진영상문화가 소개된다.

또 전시품목별로 특별관이 구성될 예정이며 모델 촬영이벤트를 비롯해 각 분야별 교육 세미나 및 컨퍼런스가 마련돼 사진영상에 관심이 많은 아마추어와 프로페셔널의 궁금증을 해소할 전망이다.

P&I 관계자는 "서울에서만 개최되던 P&I 전시회가 사진영상의 도시인 부산에서 개최된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고 전하며 향후 부산국제영화제 등 부산 소재 사진영상 관련 기관들과 연계해 부산의 대표 전시회로 발전시켜나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제1회 부산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과 관련한 자세한 일정 및 세부내용은 P&I+Busan 홈페이지(www.busanpni.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2016 부산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에코백스는 1988년에 창립했으며 지금까지 꾸준하게 한길만을 걸어왔다. 특히 유리창을 닦는 로봇청소기 외에도 세계 최초로 자율 주행 제품까지 개발하며 그 성능과 기술을 인정받아왔다. 덕분에 현재는 전 세계 48개국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멤버사인 스마트 안전 전문 기업 지에스아이엘(대표 이정우)이 최근 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15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3일 밝혔다. 지에스아이엘은 2016년부터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
LG전자의 퓨리케어 공기청정기 3총사가 해외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내고 있다.
골프티와 볼마커를 한번에 벨트에 착용하는 '미래티홀더' (주)미래산업이 2020 SBS골프 대한민국 골프대전에 참석했다.
시흥산업진흥원(원장 김태정)이 운영하는 시흥창업센터에서 시흥시 관내 (예비)창업자를 위한 「2020년 시니어 및 기술창업 고도화 지원」 사업의 참가기업을 모집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