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영상] LG유플러스, '내가 살고 싶은 IoT House' 콘셉트 홈 IoT 서비스 소개

신두영 2016-10-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는 12일(수)부터 14일(금)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6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IoT Korea Exhibition 2016)'에 참가해 홈 IoT를 비롯해 산업 IoT 서비스를 대거 선보였다.

이번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에서 LG유플러스 부스는 다양한 분야의 IoT응용서비스와 IoT융합제품, IoT보안, 유무선 통신 및 네크워크, IoT플랫폼, IoT디바이스 등 IoT제품과 서비스로 구성된다. 또  IoT 관련 고객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고, 다양한 업종의 사업기회와 IoT 관련 사업 제휴 활성화를 위해 작년에 이어 올해도 큰 규모로 참가한다.

특히 LG유플러스의 이번 전시관은 '내가 살고 싶은 IoT House'를 콘셉트로, 전원 주택을 떠올릴 수 있는 모델하우스의 느낌으로 전시관 안에 각종 다양한 IoT제품들 뿐만 아니라 제휴 상품들 까지 함께 전시해 다양한 IoT서비스를 복합적으로 체험해 볼 수 있도록 구현했다.

홈 IoT 전시관에는 집안의 IoT 기기를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는 IoT 허브를 중심으로 열림감지센서, 가스락, 냉장고, 에어콘 등 20여 종의 홈 IoT 서비스를 누구나 체험할 수 있도록 소개했다.

더불어 산업 IoT 전시관에 현장에서 스마트폰으로 촬영한 영상을 실시간 전송하고, 음성통화를 통해 현장 상황 공유할 수 있는 '산업용 직캠' 서비스와 공장 내 차량 관리 솔루션인 'IoT 차량안전운행' 등의 산업용 IoT 서비스 7종을 선보였다.
한편, 미래창조과학부가 주최하고 한국사물인터넷협회가 주관하는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및 컨퍼런스(IoT Korea Exhibition & International Conference 2016, 이하 2016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는 IoT 제품과 서비스가 실생활 및 산업 현장에서 어떻게 활용되는지 체험해 볼 수 있는 자리다. IoT 응용서비스와 융합제품, IoT 보안, 유무선 통신 및 네트워크, IoT 플랫폼, IoT 디바이스 등의 분야로 나뉘어 다양한 제품 및 기술이 선보인다.

→ '2016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서울시는 2년 만에 오프라인으로 열린 올해 CES에서 역대 최대 규모의 '서울관'을 열고, 25개 혁신기업과 함께 참가했다.
니콘이미징코리아(대표 정해환)는 Z 마운트 풀프레임(니콘 FX 포맷) 미러리스용 1.4배 텔레컨버터 내장의 고속 초망원 단초점 렌즈 'NIKKOR(니코르) Z 400mm f/2.8 TC VR S'를 19일 발표했다.
카카오는 만화 플랫폼 '픽코마'가 지난해 전세계 모바일 소비자가 가장 많이 지출한 앱(게임 제외) 6위에 올랐다고 19일 밝혔다.
스파크랩(대표 김유진)이 한국예탁결제원과 공동주관하는 혁신, 창업 기업 육성 프로그램 'K-Camp 부산' 3기 데모데이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베스텔라랩(대표 정상수)이 서울역 주차장에 실내 주차 내비게이션 서비스 '워치마일(Watchmile) 서울역'을 구축했다고 19일 밝혔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