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기전력전] 전기안전공사, 전기안전 원격점검 시스템 선보여

김기홍 2017-05-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한국전기안전공사(대표 이상권)는 5월 10일(수)부터 12일(금)까지 삼성동 코엑스(COEX) C홀에서 열리는 '2017 국제전기전력전시회'에 참가해 보안등, 가로등 전기안전을 위한 원격점검 시스템을 선보였다. (사진: 실시간 모니터링 네트워크를 통한 보안 가로등 원격전검 시스템)

공사는 전기안전관리 전문기관으로서 각종 전기설비에 대한 검사와 점검, 전기안전에 관한 조사, 연구, 기술개발은 물론, 해외 전기설비에 대해 첨단 장비를 활용한 정밀안전진단 및 기술지원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또한, 전기설비의 설계와 감리를 통한 계획 및 설치단계부터 부실요인을 제거하고 최신 컴퓨터 S/W에 의한 다각적인 전력계통 분석, 해외 수출 제품에 대한 안전성 시험 및 컨설팅, 해외규격인증획득 지원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 선보인 보안, 가로등 원격점검 시스템은 실시간 원격 모니터링 및 제어, 전압/전류 누설전류측정, 2.4GHz 자체 부선 프로토콜 등을 통한 위험요소 점검 및 예방을 위해 개발됐다.

이 시스템은 무정전 절연저항 모니터링, 중계기당 80개소 이상 제어가 가능하며 등 고장, 선로이상 감지, 점〮소등 제어, 경보레벨조정, 감전사고 예방 등 다양한 기능을 수행하며 서버 관제 소프트웨어가 제공된다.

특히, 2011년 서울시 용산구 400개소, 2012년에는 포천시 750개소에 설치, 운영 중이며 도로조명, 재래시장, 문화재시설, 영유아시설, 실시간 무선망 등 응용분야가 다양하다.

(사진: 실시간 모니터링 및 점검으로 위험요소를 점검하고 예방한다)

(사진: 전기안전 원격 감시 장치가 설치된 보안등)

한편, 한국전기기술인협회와 코트라가 주최하는 '2017 국제전기전력전시회'는 전기전력 산업, 스마트그리드, 발전 및 원자력플랜트 산업, 중전기 산업을 융합한 전기전력분야 전문전시회로서 관련 유관기관 및 단체, 전력공기업, 전기설계, 감리, 안전관리, 유지보수 분야 등의 주요 발주처와 End-User 3만여 명이 참관하는 전시회다.

→'2017 국제 전기전력 전시회'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바이오플러스-인터펙스 코리아 2020'이 오늘 9월 23일 '무관중 온라인' 행사로 개막했다.
현재 최고 산업이라고 할 수 있는 반도체 산업에서 AI 기술로 품질불량을 사전에 예측하여 반도체의 수율을 증가시키고, 인력을 호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기술을 ㈜에이아이비즈에서 연구개발중에 있다.
4차 산업 혁명시대의 핵심인 IOT 및 ROBOT 교육을 위한 SW/HW 교육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는 시점이다. 더불어 전세계 코로나 19 확산에 따라 비대면 EduTech 시장이 확대되고 있다.
와디즈(대표자: 신혜성)는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내 투명성을 강화하기 위해 첫 투명성 보고서를 발간했다고 23일 밝혔다.
코로나19 시대에 주목받는 비대면(Untact) 자율주행 기술을 경험할 수 있는 '제4회 판교자율주행모빌리티쇼(PAMS 2020)'가 내달 15일부터 17일까지 사흘간 판교제1,2테크노밸리 일원에서 개최된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