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t of KES] 뮤솔버스, 유해 조류퇴치용 스피커 출품

김기홍 2017-10-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 뮤솔버스의 유해 조류퇴치 스피커는 다양한 패턴의 음을 지향성으로 방출해 유해 조류에직접 위협을 가한다)

주변소음 최소화, 지향성 스피커 시스템

뮤솔버스는 오디오 및 음향 시스템 전문기업으로 무선 마이크시스템, 통합제어시스템 등 음향시스템과 4D 사운드 스피커, 300W 압축 드라이버, 초지향상 서비스 등 스피커 관련장비를 생산하고 있다.

유해 조류는 장기간에 걸쳐 농작물 또는 과수, 항공기, 특수 건조물 등 사람의 생명이나 재산에 피해를 주는 조류를 말한다. 이를 퇴치하기 위해 포음, 총격음, 조류 기피음, 조류 천적음, 조류 통제음, 초음파 등을 이용한 다양한 제품들과 시각 퇴치제품 등을 병행하여 사용하고 있다.

(사진: 조류 퇴치용 스피커는 사용목적과 강도에 맞게 결합과 분리가 용이하다)

이번 전시회에 선보인 유해 조류 퇴치용 스피커는 사용목적과 강도에 맞게 결합과 분리가 용이하며 주변소음을 최소화하고 음향의 방향성을 가지는 지향성 스피커시스템이다.

특히, 조류의 특성에 맞게 조류에게 근접하거나 통과하는 서라운드 음들을 다양한 패턴으로 제작해 위협적으로 방사시킴으로써 학습 효과를 억제시키고 주변지역 소음도 감쇄시킨다.

유재욱 디자인 실장은 "효과적인 유해 조류 퇴치를 위해서는 관련 장비의 사용시간 등을 조절해조류의 음향 학습효과를 막아야 한다"며 "자신에게 근접해 이동하는 음에 대해 위협감을 크게 느끼는 조류의 특성에 착안해 지향성 스피커를 통해 다양한 패턴의 음들로 학습효과를 최소화하고 직접적인 위협을 가하도록 개발했다"고 소개했다.

(사진: 공공 청취용 루시드 스피커)

한편, 글로벌 미디어 에이빙뉴스가 선정한 'Best of TOP 10'은 기업의 트랜드, 성장률, 유망성 등을 고려해 '2017 KES' 참가 기업 중 10개 기업을 엄선했다.

산업통산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가 주관하는 'KES 2017'은 유력바이어와 정부, 단체 관계자가 대거 참가하는 국제전시회로 휴대폰, 반도체, 디스플레이 등 세계시장 1위 제품은 물론 산업융합, IT융합, 디지털방송, 스마트교육, e-헬스와 같은 차세대 컨버젼스 솔루션을 경험할 수 있는 자리다.

→ KES 2017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페가수스 (대표 이동원)는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에 참가해 리튬이온 배터리로 구동되는 '전동포일 보드'를 선보일 예정이다.
비젼온칩은 10월17일(목)부터 10월20일(일)까지 총 4일간 대구 엑스코(EXCO)에서 열리는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에 참가해 자율 주행 차량 시스템 및 비전 AI 제품 개발을 위한 테스트, 데이터 검증 및
대창모터스는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에 참가하여 2인승 전기차 '다니고3'를 소개할 예정이다.
비츠 바이 닥터드레(Beats by Dr. Dre, 이하 비츠)가 소음 차단 기능이 탑재된 온 이어 헤드폰 '솔로 프로(솔로 프로)'를 15일 공개하고, 오는 2020년 1월경 국내 출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디지털 액세서리 브랜드 엘라고(elago, 대표 앤드류 리)에서는 아이폰11 케이스 구매 시 엘라고 강화유리필름 1매를 증정(건당 1개)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