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 'MWC((Moble World Congress) 2018' 참가 희망 기업 모집한다

유은정 2017-12-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한국정보통신협회(이하, KAIT)는 'MWC((Moble World Congress) 2018'에 참가를 희망하는 기업을 오는 28일(목)까지 모집한다.

KAIT는 글로벌 파트너(통신사+협력사)와 국내 ICT 기업간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는 『Connect. W』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해당 사업의 일환으로 이번 MWC 참가사를 모집한다. 참가 기업에게는 한국관 부스 임차 및 행사 참여 행정 지원과 개별기업 부스 및 장치를 제공하며 정부 등 지원기관과 협의 후, 참가비 50%를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MWC 글로벌 기업들과 1:1미팅 및 매칭을 지원하고 글로벌 투자자, 국내 투자자, 현지 파트너 등과 네트워킹 파티를 진행할 예정이다. 별도로 투자자(VC)들을 초청해서 투자유치의 기회도 제공한다.

MWC 참가신청 가능 기업은 ICT분야 서비스, 기기제조 및 SW/콘텐츠 분야 기업으로 ICT 관련 기술을 보유하고 있어야 한다. 기타 상세 내용은 KAIT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되며 관련 기술 분야는 다음과 같다. ▲IoT/웨어러블 ▲빅데이터 및 Data 업체 ▲ 클라우드 컴퓨팅 ▲Robotics ▲Fin Tech (금융) ▲스마트 헬스/홈/카 ▲ 모바일 앱/디바이스 ▲소셜 미디어/플랫폼 ▲게임/디지털 콘텐츠 ▲e/m커머스 ▲정보 보안 ▲엔터프라이즈 S/W ▲AI ▲ 컨넥티드카 ▲기타

한편, WWC는 오는 2018년 2월 26일(월)부터 3월 1일(목)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 Fira Gran Via에서 열리는 IT대표 전시회다. 해당 전시회는 CES(미국), IFA(독일)와 더불어 세계 3대 IT전시회이자 모바일 대표 전시회로 자리매김한 바, 국내 IT기업의 참가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에릭슨, 화훼이, 퀄컴, 삼성전자, LG전자, 노키아, 모토로라, 에릭슨 등 1,300여 개 통신업체가 참가해 신기술, 신제품을 소개하는 경연장으로 자리매김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코로나19 장기화로 홈스쿨링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영어회화에 음성인식과 AI기술을 적용한 앱이 있어 학부모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문화와 기술을 융합해 세상을 즐겁게 할 새로운 형태의 영상콘텐츠를 만드는 기업이 있다. 우리가 가진 그림 콘텐츠를 기반으로 새로운 작품의 세계를 열어주는 '아이디콘서트'가 그 주인공이다.
캐리어냉장(회장 강성희)은 12병 용량의 '유로까브 프로페셔널 테타테(Eurocave Professional Tête à Tête)'를 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로빈후드 플레인은 판매자가 사업을 시작하는 데 필요한 소비자 데이터를 통해 data-driven 판매를 가능하게 하는 마켓 리서치 플랫폼이다.
윤리교사 출신의 SDSR CEO 최시은씨는 올해 초 창업을 시작하여 개발자 다섯명과 함께 경험 중심의 어플을 개발하고 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