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8] 소니(SONY), 분위기 연출에 뛰어난 프로젝터 'LSPX-A1' 소개

이은실 2018-01-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소니(SONY)는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IT 가전 전시회 'CES 2018(Consumer Technology Show)'에 참가해 분위기 연출에 뛰어난 프로젝터 'LSPX-A1'을 소개했다.

'LSPX-A1'는 분위기 있는 소리와 그림으로 변화된 공간을 제공한다. 자신이 있는 공간을 누구라도 감각적으로 느낄 수 있는 제품이다. 해당 제품은 디자인이 세련돼 집 안 다른 가구와도 조화를 이룬다. 대형 스크린으로 구성돼 있으며 높은 기술력으로 인해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높은 몰입도를 불러일으킨다.

한편, 세계 최대 IT 전시회인 CES는 전 세계 가전업계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의 주최로 매년 1월 열리고 있다. 지난 11년간 세계 3대 테크 전시회인 CES, MWC, IFA의 이슈를 가장 많이 보도한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는 올해에도 CES에 특별 취재단을 파견해 전 세계 시장의 주요 이슈를 보도하고 대한민국 주요 기업을 전 세계에 소개한다.

→ 'CES 2018'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인터넷 방송이나 유튜브 등 소셜미디어(SNS)에서 수십만 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인플루언서(influencer)들은 젊은 층 사이에서 연예인 못지않은 영향력을 발휘한다. 이들은 광고시장에서도 중요한 마케팅 키워드로 자
코로나19 장기화로 홈스쿨링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영어회화에 음성인식과 AI기술을 적용한 앱이 있어 학부모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문화와 기술을 융합해 세상을 즐겁게 할 새로운 형태의 영상콘텐츠를 만드는 기업이 있다. 우리가 가진 그림 콘텐츠를 기반으로 새로운 작품의 세계를 열어주는 '아이디콘서트'가 그 주인공이다.
캐리어냉장(회장 강성희)은 12병 용량의 '유로까브 프로페셔널 테타테(Eurocave Professional Tête à Tête)'를 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로빈후드 플레인은 판매자가 사업을 시작하는 데 필요한 소비자 데이터를 통해 data-driven 판매를 가능하게 하는 마켓 리서치 플랫폼이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