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8] Continental Automotive Systems, 세계 최초 차량용 3D 터치 스크린 선봬

이은실 2018-01-2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Continental Automotive Systems은 1월 9일(화)부터 12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IT 가전 전시회 'CES 2018(Consumer Technology Show)'에 참가해 3D Touch Surface Display를 선보였다.

이는 3D 표면을 특징으로하는 세계 최초의 차량용 터치 스크린으로 독창적인 외관과 새로운 작동 콘셉트를 결합한 제품이다. 3D 터치스크린은 조작 패널을 보지 않아도 사용자가 본능적으로 3D 요소를 만지고 작동시킬 수 있게끔 도와준다. 이는 도로 위에서 운전자가 자신의 시야를 유지할 수 있기 때문에 안정적인 운전이 가능하다.

한편, 세계 최대 IT 전시회인 CES는 전 세계 가전업계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의 주최로 매년 1월 열리고 있다. 지난 11년간 세계 3대 테크 전시회인 CES, MWC, IFA의 이슈를 가장 많이 보도한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는 올해에도 CES에 특별 취재단을 파견해 전 세계 시장의 주요 이슈를 보도하고 대한민국 주요 기업을 전 세계에 소개했다.

→ 'CES 2018'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SECRID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버튼하나로 여러개의 카드를 펼쳐주는 명함지갑 "SECRID"를 선보였다.
10월 29일부터 11월 1일까지 4일간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개최되는 경남 유일 UFI국제인증 전시인 "SMATOF 201"에서 경상남도 및 인근지역 스마트팩토리 수요업체 담당자들을 대거 만날 수 있다는 기
브레인 스트림(Brain stream)은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어두운 핸드백안을 밝혀주는 핸드백 라이트 "SOL.mini"
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IBITP)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중소벤처기업부와 창업진흥원이 지원한 창업패키지 지원사업의 일환
고급 메탈릭 소재의 스타일리쉬한 디자인과 높은 품질의 사운드를 겸비한 '이오즈 에어(EOZ Air)'가 공식 출시됐다고 수입사 사운드캣(Soundcat, 대표 박상화)이 15일(금) 밝혔다.
마담비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