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MES 2018 영상] 코니카미놀타·유나이티드이미징헬스케어, 혁신적인 의료기기 제품들 선봬

노웅래 2018-03-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코니카미놀타·유나이티드이미징헬스케어는 3월 15일(목)부터 18일(일)까지 코엑스(COEX)에서 열린 '제 34회 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전시회(이하 KIMES 2018)'에 참가해 혁신적인 의료기기 제품들을 선보였다.

코니카미놀타의 Quick-DIP는 CR, DR을 이용한 골밀도 측정 시스템으로서 10년 동안의 임상에서 동양인의 10만 명의 골밀도 측정 및 분석 데이터를 이용해 정확성을 높였다. 10초 이내에 검사와 진단 결과까지 확인할 수 있다. 조작이 간편하고 전문 지식이 없어도 원활하게 사용 가능하다. 또한 BMD 전용 장치를 필요로 하지 않기 때문에 공간을 절약할 수 있다. 기존 X선 장비를 보유하고 있다면 골밀도 검사가 가능해 경제적이기도 하다.

(사진: 골밀도 측정기 'Quick-DIP')

초음파 영상진단장비 'SONIMAGE HS1'은 코니카에서 150년간의 기술 및 노하우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제품이다. 2016년 기준 일본 근골격계 초음파 시장에서 52%의 점유율을 차지했다. 터치스크린 방식의 혁신적인 디자인과 컴팩트한 본체는 어떠한 환경에서도 진료를 가능하게 하고 SNV(Simple Needle Visualization) 기능으로 니들을 파란색으로 표현해 진단 시 니들을 잘 보이게 한다. 특히 Probe 기술과 독자적인 화상 처리 기술을 융합시켜 고주파 영역의 대비 해상도, 공간 분해능이 높은 선명한 화질을 제공한다.

(사진: 초음파 영상진단장비 'SONIMAGE HS1')

이와 더불어 중국 최대 의료기기 회사인 유나이티드 이미징헬스케어는 최첨단 MRI 장비 'uMR 770'을 최초로 공개했다.  올해 하반기에 한국에서 공식적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사진: 최첨단 MRI 장비 'uMR 770')

한편, KIMES는 1980년 첫 회를 시작으로 한국 의료산업 발전과 함께 꾸준히 성장해 온 한국 최대 의료기기 및 병원 설비 전문 전시회다. 현재 국내 의료산업은 의료 정보시스템, 초음파검사기, 영상 의학 장비, 로봇 의료, AI, 재활 의약 등 기술집약적 첨단산업으로 변모했다. KIMES는 이러한 한국 의료산업의 선진화에 일조하면서 세계적인 수준의 의료전문 전시회로 발돋움하고 있다. 참가사들은 이번 전시회에서 첨단병원시설, IT기술과 접목된 의료정보 시스템, 신속한 환자수송을 위한 자동차 산업 등 의료 산업 분야의 신기술, 신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 'KIMES 2018'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한국형 실리콘밸리'를 목표로 한 국내 최대 스타트업 지원공간인 '인천 스타트업파크'가 25일 공식 개관했다.
인공지능 기반 3D 센싱 기술 스타트업 '딥인사이트(대표 오은송)'가 '2020 글로벌창업사관학교'에서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26일 밝혔다.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이하 '경기혁신센터')가 지난 22일 '킹고스프링(대표 정진동)'과 '유망 스타트업 성장 및 투자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카카오모빌리티(대표 류긍선)가 가맹운송사업자인 KM솔루션 및 DGT모빌리티와 공동 주관으로 카카오 T 블루, 벤티, 블랙 등의 브랜드 택시에 참여하고 있는 크루들을 위한 '카카오 T 브랜드 택시 마스터 어워즈'를 2
인공지능 오디오 전문기업 '수퍼톤(대표 이교구)'이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의장 방시혁, 이하 빅히트)로부터 40억 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25일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