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T of 국제그린카전시회] 현성오토텍, '바코드 인식 인공지능 조리기'로 'TOP 5'에 선정

이은실 2018-07-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성오토텍은 7월 5일(목)부터 7일(토)까지 3일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8 광주국제 IoT·가전·로봇박람회(Gwangju Int'l IoT·APPLIANCE·ROBOT Fair)'에 참가해 'BEST of 국제그린카전시회'에 선정됐다.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AVING NEWS)는 전담 취재팀이 현장에서 직접 취재한 결과를 바탕으로, 전시회 참가사 중 5개 기업을 선정 및 수상했으며 해당 기업은 다음과 같다. ▲스프링클라우드 ▲어스텍 ▲정우엔지니어링 ▲한아에스에스 ▲현성오토텍


현성오토텍은 자동차 차체 BIW 부품을 생산하는 업체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유니크하게 '바코드 인식 인공지능 조리기'로 참관객들의 시선을 끌었다. 해당 조리기는 완전 자동 조리 시스템으로 조리방법을 숙지하지 않아도 바코드만 스캔하면 물의 양과 조리 시간, 가열 온도를 자동으로 조절해 자동 조리가 가능하다.

또한, 인덕션 조리 시스템으로 직접열에 의한 화상 방지 등 셀프조리 시 발생 가능한 사고를 현전히 줄이고 조리 시간의 단축으로 절전 효과를 높여준다. 정희경 현성오토텍 오셰프사업부 대리는 "작년에는 굿디자인상을 받기도 했다"며 "올해는 내부구조 개선과 디자인을 업그레이드 해 새로 제품을 출시했다"고 전했다. 이어, "대만으로 수출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달, 싱가폴 수출도 진행중이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광역시가 주최하고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 재)광주그린카진흥원(GIGA), 김대중컨벤션센터, 한국자동차부품협회(KAPA)가 주관한 '2018 제11회 국제그린카전시회'는 국내 최초 친환경차 전문전시회다. 친환경차의 기술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으며 친환경차, 친환경 자동차 부품 및 전장부품, 엔지니어링 설비 등 자동차의 모든 것을 경험할 수 있는 장으로 알려졌다.

→ '2018 국제그린카전시회′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도라 카랩은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대표 서장은)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에서 일반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자동차 랩핑체험행사를 진행했다.
기아자동차는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대표 서장은)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에 참가해 '쏘울 부스터 EV', '니로 EV', 실시간 감정반응 차량 제어 시스템(R
대구시는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대표 서장은)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에서 전기차 기반의 자율주행차 사업을 중점적으로 소개했다.
삼우전자정밀은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DIFA 2019)'에 참가해 급속 및 완속 전기차 충전 솔루션을 소개했다.
정복전장은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DIFA 2019)'에 참가해 CAPRO 4세대 LED 충전식 투광등을 선보였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