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탠바이펫쇼] 아소비진, 핸드메이드 '펫 모자' 선보여

유은정 2018-07-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아소비진은 7월 20일(금)부터 7월 22일(일)까지 송도 컨벤시아에서 열리는 '2018 스탠바이펫쇼'에 참가해 헨드메이드 펫 모자를 선보였다.

아소비진은 핸드메이드 펫 의류를 제작하는 회사로 주력상품은 펫 모자이다. 강한 자외선은 반려동물에게 백내장을 일으키고 건강의 문제를 야기하기 때문에 눈부심과 햇빛을 방지하게 위해 제작됐다.

특히 주목할만한 점은 끈으로 리본을 묶어 사용하는 형태인 일반 모자와는 달리, 아소비진의 모자는 버클이 달려있어 반려견의 신체적 구조에 맞게 조절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모자 뒤쪽에는 고무줄이 달려 있어 반려견이 편안하게 입고 벗기 쉽다. 관계자는 "원피스 기장도 반려견의 신체에 맞게 조절할 수 있어 반려동물의 편안함과 활발한 활동을 위한다면 추천한다"고 밝혔다. 최근 아소비진에서 새롭게 출시된 샤방캡은 기존 바나썬캡의 귀여움과 레이스를 풍성하게 달아 두 가지 연출이 가능하다.

한편, '스탠바이펫쇼'에서는 강연장, 영화관, 호텔 및 미용실, 캠핑존 및 놀이터, 공원 카페까지 총 5개의 문화전이 마련돼 있으며 반려동물도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만나볼 수 있다. 다양한 경품과 이벤트도 제공되며 전문 세미나와 토크쇼도 마련돼 있어 다양한 정보를 얻어갈 수 있다.

→ '스탠바이펫쇼' 뉴스 특집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위랩은 11월 20일(수)부터 23일(토)까지 4일간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9 코엑스 푸드위크(제14회 서울국제식품산업전)'에 참가해 호흡기 건강음료 '파이토블락'을 소개할 예정이다.
꽃물은 11월 20일(수)부터 23일(토)까지 4일간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9 코엑스 푸드위크(제14회 서울국제식품산업전)'에 참가해 '블랜딩 꽃차 4종'을 소개할 예정이다.
홈 엔터테인먼트 브랜드 뱅앤올룹슨(Bang & Olufsen, B&O)이 자사 최초의 사운드바 '베오사운드 스테이지(Beosound Stage)'를 출시했다.
간식여왕은 11월 20일(수)부터 23일(토)까지 4일간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9 코엑스 푸드위크(제14회 서울국제식품산업전)'에 참가해 '프리미엄 웰빙간식'을 선보인다.
몽쓰는 11월 20일(수)부터 23일(토)까지 4일간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9 코엑스 푸드위크(제14회 서울국제식품산업전)'에 참가해 커피정기구독 서비스 '커피플리즈'를 소개할 예정이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