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K-PRINT 2018] 타코플러스, 기존 수동 작업방식을 개선한 제본기 'TC-5700' 출품한다

이은실 2018-08-0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타코플러스(대표 김용래)는 오는 8월 29일(수)부터 9월 1일(토)까지 킨텍스(KINTEX)에서 열리는 'K-PRINT 2018(KPRINT2018)'에 참가해 표지 자동급지 기능을 지원하는 제본기 'TC-5700'을 선보인다.

(사진 설명: 타코플러스의 제본기 'TC-5700')

1993년에 설립된 타코플러스는 책을 제본하는 제본기와 종이를 접는 주름 접지기, 원고를 간추려 주는 종이추림기같은 가공 기계를 제조, 판매하는 회사다. 국내는 물론 유럽, 미국, 아시아 등 여러 국가로 수출 중이며 출시한 제품 모두 CE(유럽안전규칙) 인증을 획득했다. 그동안의 성과를 인정받아 2006년 중소기업대상 우수기업상을 받은 바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 선보일 제본기 'TC-5700'은 수동방식의 작업방식을 개선해 만들어진 모델이다. 표지 자동삽지 기능 덕에 단 한 번의 동작으로 제본할 수 있으며 제본방식의 다양화를 고려해 밀링커팅 방식이 적용됐다. 내장된 사이드글루기능으로 책의 제본을 견고하게 완성시킴과 더불어 자동적재기능을 통해 제본된 책을 손쉽게 수령할 수 있다.

한편, K-PRINT 2018은 단순히 상품을 모아 전시하는 것이 아니라 관련 산업의 협력을 통해 고부가가치 콘텐츠를 생산하고 토탈 마케팅 솔루션을 제시해오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선 다양한 홍보채널을 통한 마케팅 활동으로 차별화된 비즈니스 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 'K-PRINT 2018'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주식회사 YHB(대표이사 윤홍범)는 오는 10월 29일(화)부터 11월 1일(금)까지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국제스마트팩토리 및 생산제조기술전(SMATOF 2019)에 참가해 절삭유 탱크(쿨란트 탱크)를 청소할 수
한국광산업진흥회, 러시아 광융합제품 시장 확대 "한국산 제품 품질 경쟁력 우수"
광주테크노파크는 지난 9월 6일부터 11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유럽 최대 가전쇼 'IFA 2019(국제가전박람회)'에 참가해 광주공동기업 12개 기업을 세계인의 앞에 선보였다.
'2019 성남국제의료관광컨벤션'이 오는 9월 20(금)일부터 22일(일)까지 3일간 성남시청에서 개최된다.
엠오그린은 9월 6일부터 11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가전쇼 'IFA 2019(국제가전박람회)'에 참가해 LED 식물재배기 '파르팟'을 전시했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