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K-PRINT 2018] 케이피엠, 일 처리의 효율성을 높인 라벨 검사장비 출품 예정

이은실 2018-08-0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케이피엠(대표 김용환)은 오는 8월 29일(수)부터 9월 1일(토)까지 킨텍스(KINTEX)에서 열리는 'K-PRINT 2018(KPRINT2018)'에 참가해 라벨 제품 검사장비를 비롯한 여러 인쇄 장비를 선보인다.

(사진 설명: 케이피엠의 라벨 제품 검사장비)

케이피엠은 다양한 인쇄 관련 장비들을 직접 검수해 국내에 유통하는 기업이다. 인쇄 장비에 관해 다년간 축적한 노하우로 국내 인쇄업체들에 도움을 주려 노력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 선보일 라벨 제품 검사장비는 0.02mm의 높은 정밀도를 자랑하며 신속한 모델링 기능을 갖추고 있다. LED 광원으로 구성된 시스템은 식품, 약품, 위조방지, 바코드, 금박, RFID 안테나, PVC, OPP, 투명라벨 상의 금박 불량, 위치 편차, 색상 편차, 이물질 등의 불량을 확인할 수 있도록 돕는다. 또한, 분당 120m의 최대 속도, 분당 300m의 슬리팅 최대 속도로 효율적인 일 처리가 가능한 것이 장점이다.

케이피엠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간헐식 수지판 로타리 인쇄기 및 고속 타발기 등 후단 가공 장비도 전시할 예정"이라며 "앞으로 말레이시아, 태국 등 동남아 국가로 수출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편, K-PRINT 2018은 단순히 상품을 모아 전시하는 것이 아니라 관련 산업의 협력을 통해 고부가가치 콘텐츠를 생산하고 토탈 마케팅 솔루션을 제시해오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선 다양한 홍보채널을 통한 마케팅 활동으로 차별화된 비즈니스 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 'K-PRINT 2018'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인도는 화장실을 비롯한 위생시설 부족으로 설사, 말라리아 같은 문제로 사망하는 인구가 많으며 이와 관련해 높은 보건비용이 발생하기도 한다. 약 538억 달러의 경제적 손실을 빚는 것으로 추정된다.
나래정보는 오는 6월 18일(화)부터 20일(목)까지 3일간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Marina Bay Sands)에서 열리는 '커뮤닉아시아(CommunicAsia) 2019'에 참가해 레포츠 기능을 특화시킨 스
트로닉스는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의 지원을 받아 오는 6월 18일(화)부터 20일(목)까지 3일간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Marina Bay Sands)에서 열리는 '커뮤닉아시아(CommunicAsia) 201
CS는 '제주테크노파크'의 지원을 받아 오는 6월 18일(화)부터 20일(목)까지 3일간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Marina Bay Sands)에서 열리는 '커뮤닉아시아(CommunicAsia) 2019'에 참가
서우엠에스는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의 지원을 받아 오는 6월 18일(화)부터 20일(목)까지 3일간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Marina Bay Sands)에서 열리는 '커뮤닉아시아(CommunicAsia) 20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