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K-PRINT 2018] 디젠, 선명한 발색의 전사가 가능한 'subli-COTTON'장비 전시한다

이은실 2018-08-0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디젠(대표 이재범)은 오는 8월 29일(수)부터 9월 1일(토)까지 킨텍스(KINTEX)에서 열리는 'K-PRINT 2018(KPRINT2018)'에 참가해 디지털 전사 장비 'subli-COTTON'을 비롯한 여러 인쇄산업 관련 장비를 선보인다.

(사진 설명: 'subli-COTTON'으로 작업한 결과물)

1978년 설립된 디젠은 디지털 날염분야 개발에 주력해 산업용 Digital textile printer분야에서 활약하는 기업이다. 생산 제품의 90% 이상을 서부 유럽 및 북미 지역 등에 수출하며 디젠을 알리고 있다. 끊임없는 연구, 개발로 고속 종이 전사 6색 전용 프린터 'Papyrus Hexa', 디지털 텍스타일 6색 벨트형 프린터 'Artrix H6' 등을 연이어 출시한 바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 선보일 'subli-COTTON'은 폴리에스터용 디지털 전사 장비다. 면, 인견, 혼방직물에도 무리 없이 전사 작업할 수 있으며 롤투롤 방식으로 대량 생산이 가능하다.

더불어 방수, 발수기능 탑재로 운동화, 소파 커버, 커튼, 쿠션 커버, 자동차 시트, 블라인드 등 다양한 제품으로 제작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전처리상태가 아닌 광목, 생지 등에 바로 전사해도 높은 발색이 표현되며 검정 등의 유색 원단에도 추가 잉크 필요 없이 이미지 표현이 가능해 활용도가 높다.

한편, K-PRINT 2018은 단순히 상품을 모아 전시하는 것이 아니라 관련 산업의 협력을 통해 고부가가치 콘텐츠를 생산하고 토탈 마케팅 솔루션을 제시해오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선 다양한 홍보 채널을 통한 마케팅 활동으로 차별화된 비즈니스 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 'K-PRINT 2018'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도라 카랩은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대표 서장은)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에서 일반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자동차 랩핑체험행사를 진행했다.
기아자동차는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대표 서장은)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에 참가해 '쏘울 부스터 EV', '니로 EV', 실시간 감정반응 차량 제어 시스템(R
대구시는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대표 서장은)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에서 전기차 기반의 자율주행차 사업을 중점적으로 소개했다.
삼우전자정밀은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DIFA 2019)'에 참가해 급속 및 완속 전기차 충전 솔루션을 소개했다.
정복전장은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DIFA 2019)'에 참가해 CAPRO 4세대 LED 충전식 투광등을 선보였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