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텍 메가쇼 2018 시즌2] 단 하나뿐인 천연원목의 결, 색, 질감의 나무손목시계 브랜드 '바우드(VOWOOD)'

임선규 2018-08-3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미스터챌린지는 8월 30일(목)부터 9월 2일(일)까지 총 4일간 서울 3호선 학여울역 세텍(SETEC) 전시장에서 열리는 '세텍 메가쇼2018 시즌 2'에 참가해 나무손목시계 브랜드 '바우드(VOWOOD)'를 선보였다.

'바우드(VOWOOD)'는 서약하다의 VOW와 나무의 WOOD의 합성어로 나무에 서약하다라는 의미를 가진 나무손목시계 브랜드다.

바우드의 모든 손목시계는 기전 메탈이나 가죽, 우레탄 시계처럼 기계적으로 제작되는 것이 아닌, 고급천연원목을 재료로 원목의 재단부터 마감, 시계의 완성까지 전과정이 수공예로 이뤄진다.

사람마다 각기 다른 이야기를 가지고 있듯이, 바우드의 시계도 각각 다른 천연원목의 결, 색, 질감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세상에 하나뿐인 나만의 시계를 가질 수 있게 된다. 뿐만 아니라 간직하고 싶은 혹은 간직하길 원하는 메시지를 천연원목에 각인할 수 있어 나무각인 특유의 깊은 느낌을 느낄 수도 있다.

기본적으로 1차 방수코팅이 돼 있어 가벼운 물튀김이나 땀, 빗물은 닦아주기만 하면 나무의 뒤틀림, 변색, 오염 등의 문제가 발생하지 않는 제품이다.

한편 '세텍 메가쇼 시즌 2'는 생활에 필요한 제품과 서비스가 총 망라돼 선보이는 소비재 박람회로 생활용품을 비롯해 가구, 홈데코레이션, 욕실용품, 주방조리기구, 캠핑 레저용품, 지역특산물 및 유기농식품, 애완용품, 건강보조기기, 의류 및 액세서리까지 다양한 제품과 먹거리로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전시회다.

→ '세텍 메가쇼 2018 시즌2' 뉴스 바로가기


(영상설명: '세텍메가쇼 2018 시즌2' 현장스케치)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유기농 후추의 명가 '상떼피아'로 친숙한 (주)앤스상떼(대표 이인태)에서 국내 최초로 선보인 유기농 후추차가 차( 茶) 문화에 신선한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국내 페이스쉴드 브랜드 에스뷰 관계자는 "마스크는 비말을 효과적으로 차단하여, 타인을 향한 코로나 감염 예방에 아주 효과적인 제품이지만, 눈이 노출되어 점막을 통한 감염에 취약하다는 단점이 있다.
㈜불스원은 실내용 살균소독제 호클러를 '불스원 살균소독水'로 상품명과 패키지를 변경하여 리뉴얼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마데카솔 병풀추출물, 프랑스산 PDRN, 탄력케어, 이중 기능성(미백, 주름개선), 수분공급등 팔방미인의 기능성 화장품 쥬리아 오피에르 타임리버싱 골드크림 뉴제너레이션이 출시 되었다.
코로나19로 전국이 사회적 거리 두기를 하는 이때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면역력강화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