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SS 2018] 프로토텍, 맞춤형 신발 제작이 가능한 3D프린터 'Objet30 Pro' 소개

이은실 2018-10-0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프로토텍은 10월 4일(목)부터 10월 6일(토)까지 총 3일간 벡스코 본관 제1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8회 2018 부산국제신발전시회 'BISS 2018'에 참가해 3D프린터 'Objet30 Pro'를 소개했다.

프로토텍은 3D  프린터 퇄 솔루션 공급 업체로 업계를 선도하고 있으며 전문 인력이 컨설팅을 진행함으로써 고객 맞춤형 제안에 적극적이다. 이번 전시회에서 선보인 Objet30 Pro 프린터는 Poly Jet 방식으로 업계 최고의 해상도를 제공한다. 매끄러운 표면, 소형의 구동 파트, 얇은 두께의 박벽 구조를 제작할 수 있다.


또한 투명, 내열성, 폴리프로필렌 모사 재료를 비롯한 7가지 3D프린팅 재료로 특수한 특성을 가진 파트를 제작할 수 있다. 300 x 200 x 150 mm 크기의 넓은 트레이로 소비재, 가전제품, 의료 장비 등을 제작하기에 작합하다. 조성근 프로토텍 이사는 " Objet30 Pro 3D프린터는 신발 제작 중, 디자인 단계에서 매우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며 "고객이 원하는 맞춤형 제작이 가능하고 시간과 비용을 줄일 수 있는 스마트한 기술이다"고 전했다.

한편, 전통 신발산업의 중심지 부산에서 열린 부산국제신발전시회 'BISS 2018'은 국내 유일 신발 전문 전시회로 고품질, 기능성 신발, 원부자재, 신발 기계를 한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신발 브랜드 패션쇼, 신발 생체역학 체험 등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으며 신발 산업의 비전을 제시한다.

→'BISS 2018′ 특별 페이지 바로가기


(영상설명: '제18회 2018 부산국제신발전시회(BISS 2018)' 현장스케치)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디지털 액세서리 브랜드 엘라고(elago, 대표 앤드류 리)에서는 시야를 방해하지 않으면서 스마트폰을 안정적으로 거치할 수 있는 '차량용 고속 무선충전 거치대'를 18일 출시했다.
마린이노베이션이 제주 우뭇가사리를 원료로 한 양갱 'DALHAROO'를 출시했다.
'농식품 벤처육성 지원사업'에 관심있는 예비창업자와 창업기업을 오는 19일까지 모집한다.
2월 둘째 주 국내외 전시회 및 박람회를 소개한다.
프로젝터 전문 브랜드 옵토마의 4K UHD 초단초점 프로젝터 'P1'이 독일 국제 디자인 공모전 'iF 디자인 어워드 2020(iF Design Award 2020)'에서 홈시어터 프로젝터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