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SS 2018] 유에스엠코퍼레이션, '레이저 컷팅 재단기' 소개 및 신발 제조 공정 시연 나서

이은실 2018-10-0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유에스엠코퍼레이션은 10월 4일(목)부터 10월 6일(토)까지 총 3일간 벡스코 본관 제1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8회 2018 부산국제신발전시회 'BISS 2018'에 참가해 '레이저 컷팅 재단기'를 소개했으며 및 신발 제조 공정 시연에 나섰다.

유에스엠코퍼레이션은 오랫동안 쌓아온 신발 제조에 관한 모든 경험과 기술을 바탕으로 이뤄진 업체다. 한국을 비롯해 중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전세계의 신발 산업 자동화와 고품질, 생산성 향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 소개한 레이저 장비는 두 개의 헤드가 자동으로 할당량을 분할해 동시 컷팅이 가능하며 자동네스팅 소프트웨어를 지원한다. 제공되는 작동 소프트웨어는 배우기 쉽고 간단하며 다양한 종류의 확장자 파일을 변환해서 바로 사용할 수 있다. 전면에 부착된 청소류 브러쉬는 컷팅이 완료된 자재 찌꺼리를 수거하며 컨베이어와 동기화 돼 자동으로 청소가 된다.

최상구 유에스엠코퍼레이션 부장은 "매년 BISS 전시회에 참가하고 있다"며 "관계자들과 만나 원활한 소통 및 긍정적인 성과를 걷을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바람을 밝혔다.

한편, 전통 신발산업의 중심지 부산에서 열린 부산국제신발전시회 'BISS 2018'은 국내 유일 신발 전문 전시회로 고품질, 기능성 신발, 원부자재, 신발 기계를 한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신발 브랜드 패션쇼, 신발 생체역학 체험 등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으며 신발 산업의 비전을 제시한다.

→'BISS 2018′ 특별 페이지 바로가기


(영상설명: '제18회 2018 부산국제신발전시회(BISS 2018)' 현장스케치)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SECRID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버튼하나로 여러개의 카드를 펼쳐주는 명함지갑 "SECRID"를 선보였다.
10월 29일부터 11월 1일까지 4일간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개최되는 경남 유일 UFI국제인증 전시인 "SMATOF 201"에서 경상남도 및 인근지역 스마트팩토리 수요업체 담당자들을 대거 만날 수 있다는 기
브레인 스트림(Brain stream)은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어두운 핸드백안을 밝혀주는 핸드백 라이트 "SOL.mini"
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IBITP)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중소벤처기업부와 창업진흥원이 지원한 창업패키지 지원사업의 일환
고급 메탈릭 소재의 스타일리쉬한 디자인과 높은 품질의 사운드를 겸비한 '이오즈 에어(EOZ Air)'가 공식 출시됐다고 수입사 사운드캣(Soundcat, 대표 박상화)이 15일(금) 밝혔다.
마담비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