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FA 2018] 현대모비스, 차세대 '칵핏' 시승 행사 진행하며 미래자동차 기술 소개

조현진 2018-11-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모비스는 11월 1일(목)부터 11월 4일(일)까지 총 4일간 대구 엑스코(EXCO)에서 열리는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에 참가해 차세대 '칵핏'과 자율주행, 커넥티비티, 친환경을 주제로 하는 미래 자동차 기술을 소개하며 부스를 구성했다.

현대모비스의 주력 전시품인 차세대 '칵핏'은 현대모비스의 자율주행, 커넥티드 기술 방향성을 고스란히 담고 있으며 올해 초 개최된 CES에서 국내외 업계 관계자로부터 성능을 인정받은 바 있다. 차세대 '칵핏'에는 4차 산업의 중심인 인공지능이 탑재된 홀로그램 가상 비서, 룸미러에 위치한 운전자 인식 카메라 기능이 탑재돼 있고 카메 시트에 부착된 센서는 운전자의 심장박동 등 건강 상태를 대형 스크린에 실시간으로 알려준다.

또한 '칵핏'은 자율 주행 모드로 전환 시 움직이는 극장이 된다. 운전자의 체형에 맞게 등받이가 조절되고 운전대 위치도 바뀐다. 손과 발이 자유로워진 운전자는 윈드쉴드 상단에 위치한 초대형 디스플레이를 통해 영화 감상, 쇼핑, 게임 등을 즐길 수 있다. 현대모비스는 이번 전시에서 차세대 칵핏에 탑승해 완전 자율 주행 시대를 미리 체험할 수 있는 시승 행사도 진행 중이다.

현대모비스는 체험형 전시품 '칵핏' 외에 현재 개발 중인 자율 주행과 친환경 기술을 소개하며 첨단 친환경 제품들도 대거 선보였다. ▲현대모비스가 지난 9월 독자 개발한 후측방 레이더 ▲차세대 수소전기차인 넥쏘에 적용된 원격자동주차(RSPA) 솔루션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핵심 표시장치인 디지털 클러스터 ▲48v 배터리팩 ▲탑재형 배터리 충전기(OBC) 등

한편,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는 대구광역시, 한국자동차공학한림원이 주최하며 엑스코, 지능형자동차부품진흥원이 주관했다. 이 전시에서는 전기차 I-PACE, 메르세데스 벤츠, 랜드로버 친환경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차량, 독일 칼슨 최고급 튜닝카와 독일 지멘스, 프랑스 다쏘시스템, 스웨덴 이디아다를 비롯한 G화학, KT 등 글로벌 부품기업을 만나볼 수 있다. 또한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는 대구시 지역 산업 성장을 유도하고 미래 자동차에 대한 시민의 이해와 공감대 형성을 위해 미래 자동차 관련 부품 서비스 및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전기자동차 ▲자율주행 자동차 ▲튜닝카 ▲커넥티드카 ▲튜닝 부품 ▲스마트 자동차 부품 ▲무선통신기술 및 제품 등

→ '2018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2019 성남시 국제의료관광컨벤션'이 오늘(20일) 성남시 내·외 청사서 개막했다.
지난 19일, 성남시가 주최하고 성남시의료관광협의회가 주관한  '2019 성남국제의료관광컨벤션 환영만찬'이 성남시 라온스퀘어에서 개최됐다.  
오늘(19일), 성남시가 주최하고 성남시의료관광협의회가 주관한 '2019 국제 의료기기컨퍼런스'가 성남시청 한누리실에서 열렸다.
최근 국내에는 엘이디(LED) 마스크가 유행하고 있다. 기존의 마스크팩 방식에서 피부에 유효한 파장별 LED를 마스크에 접목시켜 만들어진 기기로 자외선부터 근적외선까지 다양한 파장을 표출하는 LED를 피부에 전체적으
다이슨이 실내 공기질 향상을 위한 신제품 '다이슨 퓨어 쿨 크립토믹™공기청정기(Dyson pure cool Cryptomic™ Purifying fan)'와 '다이슨 V11™ 220 에어와트 CF+무선 청소기(Dys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