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FA 2018] LG화학, 자동차용 석유화학 제품 및 배터리 전시하며 친환경차 기술 실현 발판 마련한다

조현진 2018-11-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LG화학은 11월 1일(목)부터 11월 4일(일)까지 총 4일간 대구 엑스코(EXCO)에서 열리는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에 참가해 자동차용 석유화학 제품 및 배터리를 소개했다.

LG화학은 1947년 창립 이후 70년 넘게 지속적인 성장을 이뤄온 국내 화학기업이다. 국내는 물론 세계 주요 거점에 생산, 판매, R&D를 위한 글로벌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ABS, 편광판, 자동차 전지 등과 같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제품을 전 세계에 공급하고 있으며 '세계적인 소재 기업'으로서 위상을 높이고 있다.

이번 전시에서 LG화학은 'Future Innovation'을 테마로 ABS, EP, SSBR, PMMA 등 차량용 기초소재 제품들을 비롯해 전기차용 배터리 셀과 팩 등 미래 친환경차 기술 실현에 기반이 되는 첨단 제품을 주력으로 소개했다. 이를 바탕으로 차량용 고부가 '소재'와 친환경차 '배터리'가 조화를 이루는 총 2개의 전시 존을 운영하고 있다.

'기초소재'존에서는 LG화학의 차량용 소재가 적용된 자동차 내, 외장 제품이 전시됐으며 엔지니어링 플라스틱(EP)이 적용된 자동차 엔진 부품 및 자동차 내외장재, 고성능 원료가 포함된 타이어 등 자동차에 적용되는 첨단 소재들을 만나볼 수 있다. '전지'존은 글로벌 완성차 업체에 적용되며 세계 최고의 기술력이 입증된 전기차용 배터리 셀과 팩이 전시됐다. 특히 48V(볼트)의 저전압 배터리를 추가해 기존의 내연기관 차량의 연비를 개선하는 마이크로 하이브리드(μ-HEV) 차량 및 충전된 에너지만으로 주행하는 순수전기차(EV) 등 다양한 친환경차 배터리가 많은 관심을 받았다.

한편,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는 대구광역시, 한국자동차공학한림원이 주최하며 엑스코, 지능형자동차부품진흥원이 주관했다. 이 전시에서는 전기차 I-PACE, 메르세데스 벤츠, 랜드로버 친환경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차량, 독일 칼슨 최고급 튜닝카와 독일 지멘스, 프랑스 다쏘시스템, 스웨덴 이디아다를 비롯한 G화학, KT 등 글로벌 부품기업을 만나볼 수 있다. 또한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는 대구시 지역 산업 성장을 유도하고 미래 자동차에 대한 시민의 이해와 공감대 형성을 위해 미래 자동차 관련 부품 서비스 및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전기자동차 ▲자율주행 자동차 ▲튜닝카 ▲커넥티드카 ▲튜닝 부품 ▲스마트 자동차 부품 ▲무선통신기술 및 제품 등

→ '2018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코리프냉동공조&유풍'은 7월 11일(목)부터 13일(토)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 참가했으며 'BEST of 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에 선정됐다.
'삼한씨원'은 7월 11일(목)부터 13일(토)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 참가했으며 'BEST of 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에 선정됐다.
코리아 트래블이지 (KoreaTravelEasy)'에서는 19일 개막하는 2019 제22회 보령머드축제에서 상품을 저렴하게 판매, 홍보한다고 밝혔다.
월딘코리아는 지난 7월 11일(목)부터 13일(토)까지 대구 엑스코서 열린 '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에 참가해 '스마트 포그머신'을 선보였다.
마사오 야마다 교수는 지난 7월 11일(목)부터 13일(토)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과 함께 개최된 '대구국제 폭염대응포럼'에서 주제발표를 진행했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