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FA 2018] 다쏘시스템, 자동차 개발 전 프로세스부터 생산까지 지원하는 솔루션 소개하며 업계 관계자 시선 끌어

조현진 2018-11-0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다쏘시스템은 11월 1일(목)부터 11월 4일(일)까지 총 4일간 대구 엑스코(EXCO)에서 열리는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에 참가해 자동차 개발 전 프로세스부터 생산까지 지원하는 솔루션을 소개했다.

다쏘시스템은 프랑스에 본사를 둔 글로벌 소프트웨어 선도 기업으로 혁신성과 성장 가능성을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다. 또한 다쏘시스템 한국 법인은 1997년 설립 후 삼성전자, 포스코, LG전자, 현대자동차, 두산인프라코어, 삼성디스플레이, 현대중공업, 하이닉스 등 국내 유수 기업을 지원하고 있다.

이뿐만 아니라 다문화 가족 지원, 대구 소년원 재활교육 지원, 경력단절 이공계 여성 지원 및 교육 사업, 대학생 대상 경연대회 개최, 재활복지대, 서울대, 이화여대, 성균관대, 경북대 등 국내 유수 대학과 산학협력 및 특강 진행, 등 활발한 사회 공헌 활동도 실현 중이다.

이번 전시에서 다쏘시스템은  자동차 개발 전 프로세스와 생산까지 지원하는 솔루션을 소개했다. 이 솔루션은 3D experience를 바탕으로 3D 컨셉 설계, 디자인, 생산, A/S, 물류 단계 등 자동차 개발 전 단계를 지원한다. 이 솔루션은 자동차 개발 프로세스에 적합한 이 솔루션은 한 영역뿐 아니라 다양한 영역에 적용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다쏘시스템은 이런 솔루션을 소개하며 대구 자동차 관련 OEM 협력사 관계자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한편,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는 대구광역시, 한국자동차공학한림원이 주최하며 엑스코, 지능형자동차부품진흥원이 주관했다. 이 전시에서는 전기차 I-PACE, 메르세데스 벤츠, 랜드로버 친환경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차량, 독일 칼슨 최고급 튜닝카와 독일 지멘스, 프랑스 다쏘시스템, 스웨덴 이디아다를 비롯한 G화학, KT 등 글로벌 부품기업을 만나볼 수 있다. 또한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는 대구시 지역 산업 성장을 유도하고 미래 자동차에 대한 시민의 이해와 공감대 형성을 위해 미래 자동차 관련 부품 서비스 및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전기자동차 ▲자율주행 자동차 ▲튜닝카 ▲커넥티드카 ▲튜닝 부품 ▲스마트 자동차 부품 ▲무선통신기술 및 제품 등

→ '2018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공통영상: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 'DIFA 2018' 현장스케치)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유원메디텍은 10월 23일(금)부터 25일(일)까지 3일간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열리는 'KIMES Busan 2020'에 참가했다.
인터오션은 10월 23일(금)부터 25일(일)까지 3일간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열리는 'KIMES Busan 2020'에 참가해 고압산소치료챔버를 소개할 예정이다.
하스피는 10월 23일(금)부터 25일(일)까지 3일간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열리는 'KIMES Busan 2020'에 참가한다.
코이빅은 10월 23일(금)부터 25일(일)까지 3일간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열리는 'KIMES Busan 2020'에 참가해 경피성 통증완화 전기자극장치 'Pain Block' 및 신제품 미용기기를 전시할 예정이다
유명 IP에 자신만의 상상력을 더해 참신하고 재미있는 콘텐츠를 만들 수 있는 기회가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