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FA 2018] 에스엘, 스마트 라이팅 기술 및 자율주행차 라이팅 콘셉트 소개

임선규 2018-11-0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에스엘(SL)은 11월 1일(목)부터 11월 4일(일)까지 총 4일간 대구 엑스코(EXCO)에서 열리는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에 참가해 헤드램프 및 리어램프  그리고 스마트 라이팅 기술 및 자율주행차 라이팅 컨셉 등을 소개했다.

에스엘은 자동차 헤드램프를 비롯한 각종 램프와 샤시, 미러, FEM(Front End Module) 등 자동차 부품 생산을 주력으로 하고 있는 자동차 부품 전문기업이다.

에스엘이 전시 부스에 구성한 에스엘 스마트 라이팅(SL Smart Lighting)관은 참관객들이 보다 쉽게 첨단 미래 자동차의 라이팅 기술을 알 수 있도록 했다.

'디지털 마이크로 미러 램프(Digital Micro Mirror Lamp)'는 조명으로 다양한 패턴이나 형상을 노면에 조사할 수 있는 DMD(Digital Micro Mirror Display)기술을 헤드램프에 적용한 것이다. 운전자에게 주행 정보를 전달하고 보행자와는 커뮤니케이션을 할 수 있는 미래형 램프라고 할 수 있다.

'백업 가이드(Back up Guide)'는 현대 수소차인 넥쏘(NEXO)에 세계 최초로 적용된 기능이다. 차량 후진 시 후진 여부를 알려주는 조명을 조사함으로써 보행자 및 다른 차량이 후진 여부를 쉽게 인지할 수 있도록 한 스마트 리어 램프다.

'어댑티브 드라이빙 빔(Adaptive Driving Beam)'은 상향등이 켜진 상태에서 카메라로 전방이나 맞은편의 다른 차량이 감지된 경우 차량이 있는 영역만 일시적으로 상향등을 소등하는 스마트 헤드램프다. 이는 상대 운전자의 눈부심을 방지하고 운전자의 야간 시인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해 안전성을 높였다.

한편,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는 대구광역시, 한국자동차공학한림원이 주최하며 엑스코, 지능형자동차부품진흥원이 주관했다. 이 전시에서는 전기차 I-PACE, 메르세데스 벤츠, 랜드로버 친환경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차량, 독일 칼슨 최고급 튜닝카와 독일 지멘스, 프랑스 다쏘시스템, 스웨덴 이디아다를 비롯한 G화학, KT 등 글로벌 부품기업을 만나볼 수 있다. 또한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는 대구시 지역 산업 성장을 유도하고 미래 자동차에 대한 시민의 이해와 공감대 형성을 위해 미래 자동차 관련 부품 서비스 및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전기자동차 ▲자율주행 자동차 ▲튜닝카 ▲커넥티드카 ▲튜닝 부품 ▲스마트 자동차 부품 ▲무선통신기술 및 제품 등

→ '2018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공통영상: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 'DIFA 2018' 현장스케치)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파나소닉코리아(대표이사 쿠라마 타카시)는 전기면도기 람대쉬 LV 시리즈의 신제품 'ES-LV97'(이하 LV97)과 'ES-LV67'(이하 LV67)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아시아 3대 보트쇼로 성장한 국가대표 해양레저 축제 '2020 경기국제보트쇼'가 오는 6월 5일 개막을 앞두고 있었지만,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취소 결정했다.
한국엡손㈜(이하 엡손)은 기존 8kg 수준의 가반 중량을 12kg까지 업그레이드한 소형 6축 로봇 C12 시리즈(C12-A1401S/C)를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디지털 액세서리 브랜드 엘라고(elago, 대표 앤드류 리)에서는 5일 에어팟프로 충전스탠드, 3in1 미니 충전스탠드, 3in1 충전스탠드 등 에어팟프로용 충전스탠드 3종을 출시했다.
사나코 주식회사(주)(대표이사 김상기)가 자사의 화장실 인체 감지 자동 음향기기 '탐소리 센스(TS-3030W)'를 대구광역시에 소재한 경북대학교병원 화장실에 설비됐다고 지난 1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