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9 영상] 혁신적인 제품&기술, 2019년 트렌드 제시

이은실 2019-01-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세계 최대 IT 가전 전시회 'CES 2019(Consumer Technology Show)'가 1월 8일(화)부터 11일(금)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렸다.

CES 전시회는 참석자들이 가장 혁신적인 제품과 기술을 만져보고 체험할 기회가 많다. 주요 분야별, 기업 담당자들의 인터뷰를 통해 혁신적인 제품과 기술에 대해서 들어봤다.

첫 번째로 빌게이츠가 투자한 Impossible Foods의 식물성 고기 2.0이다. 2035년까지 일반고기를 식물성 고기로 대체하는 것으로 목표로 하고 있으며, 미국 스탠퍼드대 교수 '팻 브라운(Pat Brown)'이 만든 회사다.

두 번째는 Google Assistant이다. 2018년에 이어 더 많은 곳에서 구글의 인공지능 음성 비서를 호출하는 명령어인 Hey Google 문구를 볼 수 있다. 1억 개 이상 제품과의 연동을 통해 인공지능 플랫폼으로서 더욱 강력한 인프라를 구축해 나가고 있다.

또한, 많은 기업들이 앞다퉈 구글과의 협력을 강화하고 있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이제는 우리가 필요로 하는 모든 것으로 인공지능을 통해 해결할 수 있는 세상이 곧 올 것이다.

세 번째로 Nissan은 현실(Real)과 가상(Virtual) 세계를 융합하여 운전자에게 '보이지 않는 것을 시각화'한 I2V를 처음으로 공개했다.

네 번째로 LG는 8K OLED 롤로벌 TV를 공개해 CES에서 전 세계 미디어들에게 가장 많은 주목을 받았다.

다섯 번째로 Ericsson과 제휴해 CES 2019년 세계 최초로 600MHz 폭으로 5G 데이터 통화와 영상 통화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여기에 600MHz, 28GHz, 39GHz 등 다양한 대역의 5G 영상통화도 완료했다.

한편,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 주최로 매년 1월 열리는 CES는 전 세계 가전산업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세계 최대 IT 전시회다. 지난 12년간 세계 3대 테크 전시회인 CES, MWC, IFA의 이슈를 가장 많이 보도한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는 올해도 특별 취재단을 파견해 전 세계 기술 트렌드와 주요 이슈를 보도하고 한국의 주요 기업을 소개한다.

'CES 2019' 특별취재단: 에이빙뉴스 김기대 발행인, 최지훈 사장, 최민 기자, 신두영 기자, 김기홍 기자, 이은실 기자, 김가민 기자, 김동관 기자

→ 'CES 2019'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도라 카랩은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대표 서장은)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에서 일반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자동차 랩핑체험행사를 진행했다.
기아자동차는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대표 서장은)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에 참가해 '쏘울 부스터 EV', '니로 EV', 실시간 감정반응 차량 제어 시스템(R
대구시는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대표 서장은)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에서 전기차 기반의 자율주행차 사업을 중점적으로 소개했다.
삼우전자정밀은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DIFA 2019)'에 참가해 급속 및 완속 전기차 충전 솔루션을 소개했다.
정복전장은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DIFA 2019)'에 참가해 CAPRO 4세대 LED 충전식 투광등을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