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T of KOBA 2019] 카이, 멀티디스플레이 구성이 손쉬운 'KaiCast'와 VR 영상의 품질 향상을 돕는 'Rich360' 시스템으로 'TOP5'에 선정

이은실 2019-05-2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카이는 지난 5월 22일(수)부터 25일(토)까지 4일간 삼성동 코엑스(COEX) 개최된 '제29회 국제 방송⋅음향⋅조명기기 전시회(KOBA 2019)'에 참가해 'BEST of KOBA 2019'에 선정됐다.

컴퓨터그래픽스 및 영상 기술 회사인 '카이'는 몰입형 360° 스트리밍 비디오 콘텐츠의 품질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킬 수 있는 Rich360을 출시했다.

Rich360은 360°비디오를 콘텐츠 최적화 형식으로 변환하여 저장하고, 실시간 전송에 적합한 용량과 해상도 및 전송률로 압축하면서 콘텐츠 내 중요한 영역의 원래 품질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해주는 강력한 솔루션이다.

Rich360은 모든 환경에서 최상의 품질을 제공하기 위해 스트리밍 서비스, 모바일 응용 프로그램 및 VR 응용 프로그램에 사용된다. Rich360은 이러한 강력한 기능을 통해 콘텐츠 제작자, 퍼블리셔 및 개발자에게 VR 비디오 솔루션 및 LIVE Streaming Cloud를 제공하여 풍부한 콘텐츠로 몰입형 미디어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KOBA 2019 전시회에는 KBS, MBC 등 주요 방송사를 비롯하여 Sony, Panasonic, Canon, Ikegami, FOR-A, ARRI, Tektronix, 동양디지털, 비덴트, 비주얼리서치, 블랙매직디자인, 삼성전자, 삼아GVC, 산암텍, 컴픽스 등 방송·영상 관련업체와 다산에스알, 대경바스컴, 디라직, 사운드솔루션, 삼아프로사운드, YAMAHA, 엔터그레인, 인터엠, 케빅, 테크데이타 등 음향업체를 비롯하여 루스케이프, 아트텍라이팅, 알파라이트, 토탈플러스 등 조명관련업체를 포함한 총 35개국 906여개사의 세계유수 업체들이 대거 참가한다.

특히 방송산업뿐만 아니라 융합 기술로도 주목받고 있는 스마트 기술, UHD(Ultra High Definition), 4K, 8K 등 진화하고 있는 미래방송의 혁신기술을 중심으로 VR과의 융복합 콘텐츠 및 OLED 디스플레이, 4K, UHD 관련 디지털 TV나 프로젝터 등 국내외 유명업체가 참가하여 화질과 안전성 면에서 대폭 개선된 고화질 영상과 첨단기술을 만나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 'KOBA 2019'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사회복지법인 따뜻한동행(이사장 김종훈)이 한미글로벌과 함께 장애인 일자리 문제 해결 및 지원을 위한 '제3회 따뜻한동행 장애인 일자리 창출 사업'을 공모한다.
KBS미디어 평생교육센터가 교육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교육이벤트를 시행한다고 1일 밝혔다.
이앤피(대표 김헌)는 글로벌쉐어(대표 고성훈)와 연계해 3월 31일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최일선에서 확진자들을 돌보는 의료진을 위한 닥터코아 생수 4000개를 경북대학교병원에 전달했다.
인터젠컨설팅이 소방환경 개선을 위한 리빙랩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퀀트스탬프(Quantstamp)가 디지털 ID 생태계 구축 협력체 '마이아이디 얼라이언스'에 합류하게 됐다고 1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