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TT 2019] 인도 국책사업(Clean India)관련, Imagindia(인도)-워터레스랩(한국)간 기업 MOU체결

이은실 2019-06-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인도는 화장실을 비롯한 위생시설 부족으로 설사, 말라리아 같은 문제로 사망하는 인구가 많으며 이와 관련해 높은 보건비용이 발생하기도 한다. 약 538억 달러의 경제적 손실을 빚는 것으로 추정된다.

해결방안을 모색하던 인도정부는 2014년 10월 국가, 주, 도시 등 인구단위별 목표와 실행기준을 담은 '완벽하게 깨끗한 도시'라는 '클린인디아(Clean India)'정책사업을 발표한 바 있다.

이러한 시점에서, 수원시는 지난 6월 13일(목)부터 15일(토)까지 '수원국제 하수처리 및 화장실 박람회'를 수원컨벤션센터(광교)에서 열었으며 인도 Modi총리의 Think Tank 역할을 하고 있는 Imagindia(회장:Robinder Nath Sachdev)을 초청했다.

박람회에 참석한 Imagindia 회장은 "한국의 절수형 소변기, 대변기에 많은 관심을 갖고 있다"며 "한국 기업들이 인도에 진출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소재로 제작한 ㈜워터레스랩(대표이사 한승준) 제품에 대해서는 "㈜워터레스랩의 친환경 절수형 Hybrid 소변기를 향후 인도에 수입하려고 한다"며 MOU(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워터레스랩이 생산하는 절수형 Hybrid 소변기는 신소재(멜라닌)으로 제작해 가볍고 생산이 빠르다. 또한, 사용자 패턴에 따라 물의 양을 조절할 수 있어 물 부족국가나 저개발국가 사용자에게 더욱 유용하다.

양사 간 거래규모는 행사종료(제1회 수원국제 하수처리 및 화장실박람회) 시점부터 5년간 총 2천500억원(500억원/1년)으로 '변기'가 새로운 효자 수출품으로 떠오를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제1회 수원국제 하수처리 및 화장실박람회에서는 베트남, 인도, 중국, 미국 바이어와 참가업체차가 활발하게 비즈니스 미팅을 진행했으며 100건 이상의 상담이 완료돼 추후 비즈니스 성과가 기대대는 바이다.

→ '제1회 수원국제 하수처리 및 화장실박람회'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20년 전 종로구 삼청동의 작은공방에서 시작한 명품모자브랜드 '루이엘(luielle)'이 젠트리피케이션의 흐름속에서 잠시자리를 옮겼다가 20주년을 기념해 북촌한옥마을로 재입성했다.
2019 경기뮤직컨퍼런스 'Hands with Asia'의 쇼케이스 5섯팀이 발표됐다.
광산구 운남어린이도서관은 어린이들의 독서와 과학에 대한 흥미 유발을 위해 이달 19일부터 21일까지 초등학생 25명을 대상으로 운영한 여름독서교실 '나도 빛 과학자'를 마쳤다.
'2019 성남국제의료관광컨벤션'이 오는 9월 20(금)일부터 22일(일)까지 3일간 성남시청에서 개최된다. 전국 기초지자체에서 국제의료관광컨벤션을 개최하는 것은 성남시가 최초이며 지난해에 이어 올해 제2회 행사를
인프로는 숭실대학교 창업지원단의 지원을 받아 오는 10월 6일(일)부터 10일(목)까지 5일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월드 트레이드 센터(DUBAI WORLD TRADE CENTRE)'에서 열리는 두바이 정보통신박람회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