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FA 2019 영상] 시엔케이, 특허받은 두개의 뒷 바퀴로 보다 안전한 배달문화를 선두하겠다. '듀오' 전기 오토바이 선보여

고정현 2019-10-2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시엔케이는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대표 서장은)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 에 참가해 특허받은 기술을 적용한 두개의 뒷 바퀴로 안정적인 운행이 가능한 전기 오토바이 '듀오'를 소개했다.

오토바이하면 통상 앞 뒤로 두개의 바퀴를 떠올리기 마련이다. 하지만 두개의 바퀴를 가진 오토바이는 위험하다는 인식이 항상 따라다닌다. 

이 제품은 한국과 중국에서 특허받은 기술을 적용한 두개의 뒷 바퀴로 보다 안전하게 주행이 가능한 제품으로 두개의 바퀴로 안정성을 챙기면서 하나의 뒷 바퀴를 가진 제품처럼 유연한 움직임을 보인다는 것이 큰 장점이다. 

또한 국내에서 가장 신뢰할 수 있는 삼성 SDI의 부품으로 배터리를 완성해 사고면에서도, 에너지면에서도 떨어지지 않으며 대한민국 녹색 기술인증을 받아 에너지 효율성도 입증된 제품이다. 

회사 관계자는 "배달문화가 잘 정착한 대한민국에서 배달 중 오토바이 사고로 목숨을 잃는 사고가 많아 안타깝다." 며 "시엔케이의 듀오 오토바이로 에너지효율은 물론 안정적인 운행으로 보다 발전된 배달문화를 만들기 위해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는 대구광역시, 한국자동차공학한림원이 주최했으며 엑스코(대표 서장은), 지능형자동차부품진흥원이 주관했다. 현재 현장에서는 전시, 비즈니스 상담회, 포럼, 부대행사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전시품목은 ▲완성차 ▲부품서비스 ▲튜닝 등이다.

→ '2019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로보틱 프로세스 자동화(Robotic Process Automation, 이하 RPA) 글로벌 1위 기업 오토메이션애니웨어(Automation Anywhere)가 세계 유일의 웹 기반 클라우드 네이티브 지능형 문서
대한민국 대표 전기자동차 전시회, EV(Electric Vehicle) 엑스포 'EV TREND KOREA 2020'은 코로나19 여파로 잠정 연기되었던 올해 행사를 오는 9월 4일(금)부터 7일(월)까지 4일간 서
삼성전자가 '셰프컬렉션' 냉장고의 품격을 한 차원 높인 '뉴 셰프컬렉션'을 2일 출시했다.
보건산업혁신창업센터에 대한 간략소개를 하자면? 창업 및 생태계 활성화의 일환으로 지난 2018년 3월 서울역 인근에 개소한보건산업혁신창업센터는 우수 아이디어와 기술을 발굴하고 전담 프로젝트매니저(PM)를 배치해 전문
초등학교에서 대학교에 이르기까지 온라인교육이 필수가 되어가고 있다. 보조적이고 임시방편으로 활용했던 것을 뛰어넘어 이제는 교육현장에서 본격적으로 언택트(비대면)에 주목하고 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