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부산국제신발전시회, 대한민국 신발산업 100년 재도약

이은실 2019-10-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올해 19회째를 맞이하는 2019 부산국제신발전시회(이하 BISS 2019)가 10월 31일부터 11월 2일까지 사흘간 부산 벡스코 본관 제1전시장에서 개최된다. 부산광역시가 주최하고 (재)부산경제진흥원 신발산업진흥센터가 주관하는 이번 BISS 2019는 총 140개사 360부스의 규모로 개최되며, 국내외 완제 신발브랜드 및 원부자재, 기계, 제조 장비등 신발산업 분야의 다양한 아이템 및 부대행사가 개최된다.

올해는 1919년 대륙고무공업사가 근대식 신발생산을 시작한 이래 우리나라의 신발생산 역사가 시작된지 100주년 되는 기념비 적인 해로, 지나온 한국 신발산업 100년을 되돌아보고 미래 신발산업의 신기술과 트렌드를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대한민국 신발산업의 상생을 위해 마련된 '신발산업 대-중소기업 동반성장 상담회'에서는 국내대표 브랜드사를 대상으로 신기술제안 및 원부자재 소싱 상담을 진행 할 예정이다. 참여 브랜드는 10여개사, 원부자재 20여개사가 자리를 함께 할 예정이며 초청브랜드사의 향후 브랜드 전개 전략세미나 청취 후 원부자재기업의 신기술 제안과 현장상담이 이루어진다.

또한, '슈즈와 아티스트의 콜라보레이션'을 주제로 대한민국 대표 커스텀 아티스트 20여명을 초청 작품전시 및 시민과 함께하는 커스텀 슈즈만들기 체험행사를 진행한다. 커스텀슈즈는 기존의 신발에 개인의 개성과 취향을 반영한 세상에 하나뿐인 나만의 신발 만들기로 신발에 새로운 생기를 불어넣는 창조적인 커스텀 작업으로 커스텀 신발산업 분야의 부가가치성을 홍보할 예정이다.

한편, 국내 신발산업 분야에서 최대규모를 자랑하는 '글로벌 신발바이어 상담회'에서는 미주/유럽/아시아 각국에서 50개사 바이어가 참가한다. 엄선된 글로벌 브랜드사 바이어 및 원부자재 생산관련 바이어가 초청되고 사전기업 매칭을 통해 비즈니스 성사율을 높일 전망이다.

뿐만아니라, 참관객을 위한 프로그램으로 브랜드 팝업스토어와 생체역학 체험존 행사는 규모를 키웠다. 국내 중소브랜드사의 품질 좋은 제품을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고 브랜드사는 자사제품의 고객반응을 현장에서 확인 할 수 있는 취지로 마련되었다. 매년 관람객의 최고 내방객수를 자랑하는 대표 체험행사인 '생체역학체험존'은 신발센터의 전문사업 분야로 대한민국 최고의 신발생체역학 전문가들로 구성된 신발센터 성능평가팀이 직접 내방객의 보행분석 및 발 형태를 컨설팅하는 행사이다.

이외에도 2019 부산국제신발전시회에서는 신발 디자인페어, 국제첨단신발기능경진대회, 한국 신발 생체역학 심포지엄 세미나 등도 기타 부대행사로 마련되어 있어 신발기업과 바이어, 참관객 등이 어우러져 함께 즐길 수 있는 전시회가 개최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디지털 액세서리 브랜드 엘라고(elago, 대표 앤드류 리)에서는 달콤한 막대아이스크림 디자인의 에어팟 케이스를 9일 출시했다.
대한민국의 중심 대전을 기반으로 글로벌 진출 잠재력이 있는 혁신 스타트업들을 선정/지원하고 있는 액셀러레이터가 있다.
무인 주문기 키오스크(kiosk) 앞에 줄을 서서 기다리며 스마트폰으로 시간을 때우던 중이었다. "지금 보고 있는 스마트폰을 통해 주문을 할 수 있다면 어떨까?" 이 재미있는 아이디어를 떠올린 평범한 직장인이 스타트
포스트코로나 시대, 대한민국 기업을 국내외 시장에 알리기 위한 새로운 시도!
'MIK Hot Spot(메이드인코리아 온라인전시회)' 대전/세종편에 참가한 씨엠엑스는 국내 최초 스마트감리앱 '아키엠'을 소개하며 바이어 및 투자자와의 만남을 희망한다고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