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t of SMATOF 2019 ] 한화정밀기계, 협동로봇 분야로 'TOP5'에 선정!

서성원 2019-10-3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한화정밀기계 (대표 이기남)는 10월 29일(화)부터 11월 1일(금)까지 3일간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열린 'SMATOF 2019 (창원국제스마트팩토리 및 생산제조기술전)'에 참가했으며 'BEST of SMATOF 2019' 에 선정됐다.


참가 계기와 목적

한화정밀기계는 현재 창원에 공장을 두고 있다. 이 지역에는 전자조립 분야를 비롯한 많은 업체들이 있다. 대부분이 규모가 작은 중견중소기업이지만, 단순 비즈니스 관계를 넘어 해당 기업에 솔루션 홍보·제공을 위해 참가했다.


브랜드(회사) 소개

한화정밀기계는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하여 스마트 팩토리 산업에 집중하고 있다. 최근 추세는 협동 로봇을 활용하여 사람과 로봇이 함께 일하는 자동화 공정이다. 협동로봇 산업에 지속적으로 투자해왔고, 현재 솔루션 기업으로서 입지를 견고히 하고 있다.


대표제품

사용자가 제품을 운반할 때 취급하는 무게인 페이로드에 따라 3KG형 HCR-3, 5KG형 HCR-5, 12KG형 HCR-12로 나뉜다. 위 제품들은 포장, 용접, 세척 등 대부분의 공정에서 적용가능하다. 초기 단계에서는 단순 운반작업에서 시작하여 현재는 용접 및 특수 공정까지 활용된다. 뿐만 아니라 컨트롤 박스, 티칭 펜던트 등의 제품을 선보였다.


참가후 경험이나 전시회 인상

한화정밀기계 관계자는 이번 SMATOF 2019 참가기업들을 두 종류로 구분했다. 공정에서 하드웨어를 어떻게 자동화할지와 현장에서 어떻게 정보를 게더링하고 활용을 할 것인지에 따른 분류다. 전자에 속하는 한화정밀기계는 지역의 대표기업으로 스마트 팩토리화에 사회적 책임을 느끼고 있다. 앞으로도 협동로봇 분야의 선두주자로서 각종 지원 및 홍보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 이바지할 계획이다.

한편, 경상남도와 창원시가 주최한 SMATOF는 2017년부터 관내 스마트팩토리 보급유관기관과 협력하여 스마트생산제조의 비전과 트렌드를 제시하고 있다. 세계 최대 3DP/AM 제조 콘퍼런스인 TCT 외 다양한 전문 콘퍼런스를 동시에 개최함으로써 스마트팩토리 수요⦁공급업체가 한자리에서 모이는 장을 만들었다. 올해는 경남의 스마트팩토리 수요업체들의 니즈를 반영해 IOT/M2M, 소프트웨어, 산업/제조로봇, 물류 솔루션 등 다양한 품목을 전문화 및 세분화해 스마트팩토리 전시를 진행하고 있다.

→ 'SMATOF 2019 (창원국제스마트팩토리 및 생산제조기술전)'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루플(대표 김용덕)은 지난 1월 5일부터 7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CES 2022에 참가해 스마트 슬립 솔루션을 선보였다.
AI 컴퓨팅 기술 분야의 선두주자인 엔비디아(CEO 젠슨 황)는 '금융 서비스의 AI 활용 현황'에 관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28일 현대오토에버의 2021년 실적 발표에 따르면, 잠정 실적 공시 기준 지난해 매출액은 2조704억 원, 영업이익은 961억 원으로 집계됐다.
브이엔티지(대표 김태근)가 이엔지스틸(대표 박세진)의 '통합 전사적 자원관리 시스템(ERP) 구축 사업'을 수주했다고 28일 밝혔다.
오가노이드 전문 바이오텍 오가노이드사이언스는 한국생명공학연구원과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오가노이드사이언스는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이 개발한 ESC/iPSC 기반의 장 오가노이드 제조방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