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SS 2019] 어글리비버, 첨단 기술이 가미된 디자인 신발 '어글리 와이어슈즈' 소개

서성원 2019-10-3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어글리비버(대표 김치업)는 10월 31일(목)부터 11월 2일(토)까지 총 3일간 벡스코 본관 제1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9회 2019 부산국제신발전시회 'BISS 2019'에 참여해 발 편한 운동화를 선보였다.

어글리비버는 '모두에게 예쁠 수는 없다'라는 모토에서 시작되었다. 스스로 못생겼다고 생각하는 것은 현재에 만족하지 않고 발전할 수 있다는 의미라고 한다. 이러한 고민은 최고의 퀄리티와 첨단의 기술이 가미된 디자인 신발을 만들어 내는 힘이자 원동력이다. 스스로에게는 못난 자식이더라도 바라보는 누군가에게는 애정의 신발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어글리비버는 현대적인 디자인속에 레트로 무드를 담아 어글리 스타일과 90년대 스니커즈 아웃핏을 보인다. 무재봉 No sew공법으로 엣지 포인트를 주었으며, 신발의 무게를 줄이고 심플하면서 다양한 패턴 디자인을 보여준다. 다양한 소재와 컬러 믹스 매칭, 디테일한 디자인 포인트로 시각적 재미까지 놓지 않았다. 공기는 통하고 내구성은 좋은 샌드위치 매쉬, 생활 방수 기능, 파이론 미드솔과 고무 아웃솔로 미끄럼 방지를 활용하여 가벼운 발걸음을 보여준다.

또한 제품을 다양한 룩과 매치하여 스타일리쉬한 연출이 가능하며, 유행을 타지 않는 베이직한 디자인으로 가볍고 부드러운 매쉬소자와 니트 갑피를 사용하여 원활한 통풍과 편안한 착화감을 준다. 측면에서부터 힐을 감싸는 T.P.R을 사용하여 안정적으로 발을 지지해주며, 가벼운 고강도 EVA를 사용하여 외부 충격을 분산시켜 미끄럼을 방지한다.

한편, 전통 신발산업의 중심지 부산에서 열린 부산국제신발전시회 'BISS 2019'은 국내 유일 신발 전문 전시회로 고품질, 기능성 신발, 원부자재, 신발 기계를 한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신발 브랜드 패션쇼, 신발 생체역학 체험 등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으며 신발 산업의 비전을 제시한다.

→ 'BISS2019 (부산국제신발전시회)'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토머스 플로어(Thomas Flohr) 회장이 설립한 프라이빗 항공 그룹 Vista Global이 반드시 이동이 필요한 이들을 위한 비스타젯(VistaJet)의 무료 공기회송 비행편 제공을 확대한다고 발표했다.
파시에티티는 오는 4월 15일 '디아백'을 출시할 예정이다.
안마의자 전문 유통채널 힐링존(Healingzon, 대표 정재훈)에서는 웰모아 블랙라벨7 모델을 대상으로 '시선집중 SALE'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한국엡손㈜(이하 엡손)은 올인원 6축 로봇 'VT6L-IP/CL'을 4월 초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젠하이저는 액티브 노이즈캔슬링 기능을 탑재한 무선 이어폰 모멘텀 트루 와이어리스(MOMENTUM True Wireless) 2세대를 출시한다고 31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