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오, 컴퓨텍스서 엔터테인먼트 강화한 내비게이션 선보여

최영무 2010-06-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TAIPEI, Taiwan (AVING Special Report on 'Computex Taipei 2010') -- <Visual News> 미오테크놀로지(www.mio.com)가 6월 1일부터 5일까지 대만 타이페이에서 열리는 '컴퓨텍스 2010(COMPUTEX 2010)'에 참가해 2010년 신제품들을 선보인다.

미오는 이번 전시회에서 최신 기술이 집약된 내비게이션 신제품과 함께 아이폰∙아이팟 터치 사용자들을 위한 차량용 GPS 키트를 전시한다.

미오의 새로운 내비게이션 '뉴 S600' 시리즈는 더욱 넓어진 12.7cm(5인치)의 화면과 사용자의 편의를 위한 설계가 특징이다. 현재의 위치나 경로를 즉시 저장할 수 있는 '지점 등록 버튼'을 기기 외부에 설치했으며, 디지털 TV 플레이어나 DVD 플레이어, 후방 카메라의 음향과 영상을 연결해 볼 수 있는 AV-in 단자를 장착해 사용자들이 자주 사용하는 기능을 더욱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뉴 S600 시리즈에는 세밀한 경로 안내를 도와주는 소프트웨어인 '미오 스피릿 플랫폼(Mio Spriit platform)'이 탑재돼 있다. 보다 정확한 검색 결과를 알려주는 스마트파인드 키워드 서치(SmartFind™ keyword search)를 비롯해 사용자의 위치에 맞춰 결과를 보여주는 구글 로컬 서치(Google Local Search) 기능, 목적지 주변의 주요 건물과 상점인 POI(Point of Interest)를 직관적으로 볼 수 있는 익스플로러 모드(Explore Mode™)가 기본 제공돼 사용자들은 더욱 막강해진 경로 찾기 기능을 체험할 수 있다.

엔터테인먼트 기능을 크게 강화한 프리미엄급 내비게이션 '미오 V780'제품도 선보인다. 7인치의 와이드 스크린을 탑재하고 HD급 멀티미디어 재생능력을 갖춰 영화나 애니메이션 등 각종 동영상 파일 재생에 적합하며, 디지털 TV 수신기를 장착해 전국 어디서나 또렷하고 생생한 TV를 시청할 수 있도록 했다.

미오테크놀로지는 아이폰과 아이팟 터치를 이용해 차량에서도 내비게이션을 즐길 수 있는 GPS 키트를 컴퓨텍스에서 공개한다. 미오가 개발한 차량용 GPS 키트는 GPS 신호를 더욱 민감하게 수신할 수 있도록 제공하기 때문에 차량 내에서도 아이폰이나 아이팟 터치의 내비게이션 기능을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아이폰을 키트에 꽂아놓는 것만으로도 충전이 가능하며, 증폭 스피커를 통해 선명한 음질까지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이 밖에도 미오테크놀로지는 아이폰과 안드로이드 운영체제를 위한 모바일 소프트웨어를 오는 5일까지 대만 타이페이에서 진행되는 컴퓨텍스 2010에서 최초로 공개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