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RINT 2020] 상동화의 솔루션, 인쇄를 예술로 바꾼다

최윤호 2020-11-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라벨 수지판을 공급하던 인쇄부품 수입 대리점에서 그 역할을 넓혀가며 인쇄문화의 업그레이드를 이뤄가는 특이한 기업이 있다.

상동화는 11월 12일부터 15일까지 킨텍스(KINTEX)에서 열린 'K-PRINT 2020'에 참가해 프리츠레스 종합 컨설팅 업체로서 인쇄의 일련과정을 보여주는 쇼룸 부스를 꾸며 다양한 인쇄의 세계를 소개했다.

TOYOBO 브랜드 제품의 한국 대리점 역할을 하면서 라벨 인쇄소모품 수지판을 공급하는 상동화는 X라이트, 보도닌, 엡손, CGS 등 다양한 컬러 매니지먼트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고, 이를 통한 CMS 컨설팅 및 교육도 진행하고 있다.

"We realize printing arts"를 모토로 하고 있는 상동화는 프린터 간의 컬러조화, 디자인된 2차원 컬러와 디지털의 3원색 간의 컬러조화를 실현하는 립소프트웨어를 활용해 디자인 출력물의 품질 업그레이드를 선도하고 있다.


행사에 참가한 박재후 과장은 "수출바우처 사업 해외규격인증분야의 공식 수행기관으로 선정된 우리 상동화는 앞으로 기존 레터프레스와 플렉소 시장의 인쇄 컨설팅부터 오프셋, 그라비어, 디지털에 이르는 전 분야에 대한 종합 컨설팅 솔루션을 적극적으로 개발해 가겠다"며 "국내 인쇄업계 고객들에게 부족한 부분을 빠르게 공급해 만족시켜줄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해 가겠다"고 말했다.

'K-PRINT 2020'은 제23회 국제인쇄기자재전시회(KIPES 2020), 한국 레이블전시회(K-Label 2020), 한국 인쇄패키지전시회(K-PACK 2020), 한국 디지털인쇄·솔루션전시회(K-Digi Print 2020), 한국 텍스타일전시회(K-Textile 2020), 한국 사인·광고전시회(K-Sign&AD 2020)로 구성된다. 인쇄, 레이블, 패키지, 텍스타일, 사인 및 광고 산업을 통합하는 전시회로, 인쇄산업의 미래비전과 전망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 'K-PRINT 2020'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월드IT쇼 2021에서는 IT 제품 외에도 자동차도 함께 전시되어 큰 인기를 끌었다. 그 주인공은 현대차 전기차 아이오닉 5와 LG전자의 커넥티드카다.
한국문학번역원(이하 번역원)은 내달 창립 25주년을 기념하여 한국문학 해외소개 25년의 총체를 담은 다양한 콘텐츠를 대중에게 선보인다.
플랫폼베이스(대표 김범수)는 오는 4월 28일(수)부터 30일(금)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2021 대한민국 전기산업엑스포'에 참가한다.
한국수소에너지기술연구조합(이사장 이욱태)은 오는 4월 28일(수)부터 30일(금)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2021 대한민국 전기산업엑스포'에 참가한다.
대림전설 주식회사(대표 김기섭)는 오는 4월 28일(수)부터 30일(금)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2021 대한민국 전기산업엑스포'에 참가한다.
2020년 국내 시장에 혜성처럼 등장한 '스코브 안데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