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RINT 2020] 고속타발 기기의 강자 '세진엠에스', 세계시장 도전!

최윤호 2020-11-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특수인쇄의 일종이라 할 수 있는 타발, 합지 등의 강자인 세진엠에스는 11월 12일부터 15일까지 킨텍스(KINTEX)에서 열린 'K-PRINT 2020'에 참가해 고속타발라인과 합지기 등 인쇄 장비들을 선보였다.

세진엠에스는 핸드폰 부품, 자동차 부품, 전기차 배터리 패드 부품 등을 찍는 타발기를 제작해 이 분야의 강자로 부상하고 있는 기업. 인쇄라벨링, 형상타발, 필름 합지, 불필요한 부분을 버리는 파지 등의 기기를 취급하고 있다. 타발, 합지, 파지, 커팅의 전 과정이 이 기업의 기기로 가능하다는 것.

각종 전자기기 제품인 스마트폰, 태블릿PC, LED모니터등과 의료용 밴드, 파스류, 미용제품의 생산업체가 주 고객층이다.


행사에 참가한 홍진희 이사는 "우리의 기계를 이용해 원단의 로스를 줄이고, 작업이 잘 됐는지 비전 검사를 하고, 합지가 효율적으로 진행되도록 개선해 주는 등 고객회사의 업무에 혁신이 가능해진다"며 "이런 성능이 인정받아 베트남, 인도 등 해외진출도 확대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인도시장 및 제3국 진출을 시도하는 고객사에 진엠에스의 다양한 경험이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한국 경제 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는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 연구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K-PRINT 2020'은 제23회 국제인쇄기자재전시회(KIPES 2020), 한국 레이블전시회(K-Label 2020), 한국 인쇄패키지전시회(K-PACK 2020), 한국 디지털인쇄·솔루션전시회(K-Digi Print 2020), 한국 텍스타일전시회(K-Textile 2020), 한국 사인·광고전시회(K-Sign&AD 2020)로 구성된다. 인쇄, 레이블, 패키지, 텍스타일, 사인 및 광고 산업을 통합하는 전시회로서, 인쇄산업의 미래비전과 전망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 'K-PRINT 2020'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굿라이프는 '2021 스위스 제네바 국제 발명전시회'에 신개념 콘센트 SO'SO(Safe Outlets)'를 출품해 지난 20일 금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월드IT쇼 2021에서는 IT 제품 외에도 자동차도 함께 전시되어 큰 인기를 끌었다. 그 주인공은 현대차 전기차 아이오닉 5와 LG전자의 커넥티드카다.
한국문학번역원(이하 번역원)은 내달 창립 25주년을 기념하여 한국문학 해외소개 25년의 총체를 담은 다양한 콘텐츠를 대중에게 선보인다.
플랫폼베이스(대표 김범수)는 오는 4월 28일(수)부터 30일(금)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2021 대한민국 전기산업엑스포'에 참가한다.
한국수소에너지기술연구조합(이사장 이욱태)은 오는 4월 28일(수)부터 30일(금)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2021 대한민국 전기산업엑스포'에 참가한다.
2020년 국내 시장에 혜성처럼 등장한 '스코브 안데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