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소 국내판 드림팀 등장! '코리아 H2 비즈니스 서밋' 발족… 2021 수소모빌리티+쇼 전시회에 재계 총출동!

최상운 2021-09-0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왼쪽부터) 허정석 일진홀딩스 부회장, 최윤범 고려아연 부사장, 이규호 코오롱그룹 부사장,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 허세홍 GS그룹 사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최정우 포스코그룹 회장, 김동관 한화그룹사장, 정기선 현대중공업지주 부사장, 조현상 효성그룹 부회장, 구동휘 E1 대표, 김상범 이수그룹 회장 | 제공-현대자동차

코리아 H2 비즈니스 서밋(Korea H2 Business Summit)이 8일(수)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각 회원사 최고경영자 및 기업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창립 총회를 갖고 공식 출범을 알렸다.

코리아 H2 비즈니스 서밋은 현대차·SK·포스코 3개 그룹이 이번 출범을 준비해왔다. 지난 3월 수소경제위원회에서 논의된 대로 수소경제를 활성화하고 탄소중립을 실현하려면 기업이 힘을 모아야 한다는 데 뜻을 함께하고, 이에 최고경영자 협의체를 설립하기로 했다. 이후 효성까지 참여 의사를 밝혀 4개 그룹 회장이 지난 6월 현대차·기아 기술연구소에서 만나 수소기업협의체 출범을 공식화하는 데 합의했다.

코리아 H2 비즈니스 서밋은 초기 멤버인 현대차·SK·포스코 3개 그룹이 공동의장사를 맡고, 현대차가 순번에 따라 돌아가며 회의체를 대표하는 간사를 맡아 수소 관련 사업을 영위하거나 투자를 계획하는 기업들과 함께 뜻을 모았다. 현재까지 현대자동차그룹, SK그룹, 포스코그룹, 롯데그룹, 한화그룹, GS그룹, 현대중공업그룹, 두산그룹, 효성그룹, 코오롱그룹, 이수그룹, 일진 (단일기업) E1, 고려아연, 삼성물산이 정회원으로 가입하여 협의체는 총 15개 회원사로 구성됐다.

또, 코리아 H2 비즈니스 서밋은 매년 9월 전 회원사가 참여하는 총회를 열고 관련 주요 이슈 및 현황을 공유하고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또한 회원사들은 정기모임을 갖고 기술, 정책, 글로벌 협력 등 3개의 분과별 중점 협력과제를 선정하고, 집중적인 논의 과정을 거쳐 세부 추진 방안을 도출할 예정이다.

또한 매년 상반기에는 한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 투자금융사 등을 대상으로 정기 인베스터 데이를 개최해 국내외 투자자들을 초청, 수소 관련 투자 활성화를 도모한다는 계획이다.

Korea H2 Business Summit 총회가 진행되는 모습 | 제공-현대자동차

Korea H2 Business Summit은 공급, 수요, 인프라 영역의 다양한 기업 간의 협력을 촉진하고 가치사슬 전후방의 불확실성을 효과적으로 줄여 나가는 데 집중한다. 이미 현대자동차, SK, 포스코, 한화, 효성 등 5개 그룹 주도로 2030년까지 수소 생산, 유통·저장, 활용 등 수소경제 전 분야에 43조 4천억 원 규모의 투자를 결정한 바 있으며, Korea H2 Business Summit의 발족을 통해 수소경제 활성화는 더욱 가시화될 전망이다.

우선 해외수소 생산-운송 영역으로 진입하여 주도적이고 안정적인 수소 공급망 확보에 주력한다. 장기적으로 안정적인 물량 확보를 위해 수소 공급원의 다양화, 자립적 수소 공급망 구축을 궁극적인 대응전략으로 수립하고 추진할 예정으로서, 지난 2020년 6월 출범한 그린수소 해외사업단의 해외 청정수소 수입 계획이 더욱 구체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Summit을 통한 차세대 수소 기술의 광범위한 센싱, 투자 확대로 수소액화, 수소액상화, CCU 등 향후 수소 경제의 핵심기술 조기 확보에 나선다. 이를 위해 최적의 해외 파트너와 연계하여 투자 및 협력 대상을 물색할 수 있는 장으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글로벌 협력, 기술, 정책으로 나누어 진행된 분과위원회에서는 우리 기업들의 글로벌 수소 사업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협의체에서 우선적으로 집중해야 할 협력 프로그램의 모습 및 협의체를 통한 효과적인 기술 확보 방안, 수소 생산과 활용 측면에서의 추가적으로 고려되어야 할 정부 정책의 지원 방향 등 다양한 논의가 이루어졌다.

'2021수소모빌리티+쇼' 개막에 앞서 열린 '코리아 H2 비즈니스 서밋'에 참석한 정의선 현대자동차
그룹 회장과 최태원 SK그룹 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최정우 포스코그룹 회장 등 주요 대기업 총수들이 전시장을 둘러보는 모습 | 촬영-에이빙뉴스

이날 총회에 참석한 15개 회원사 최고경영자 및 기업대표들은 8일 오전 10시 40분부터 SK E&S 부스를 시작으로 2021 수소모빌리티+쇼에 참가한 주요 회원사의 행사장을 둘러봤다.

2021 수소모빌리티+쇼는 코리아 H2 비즈니스 서밋 회원사 중 현대자동차그룹, SK그룹, 포스코그룹, 현대중공업그룹, 두산그룹, 효성그룹, 코오롱그룹, 일진그룹 등이 참여해 국내외 수소산업 생태계 전반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자리로 구성되었다.

Korea H2 Business Summit이 향후 추진해 나가야 할 핵심 이니셔티브들을 구체화해 나갈 분과위원회에서는 우리 수소기업들의 미래 경쟁력을 강화시켜 나갈 방안에 대한 열띤 토론이 진행되었다.

→ 2021 수소모빌리티+쇼 뉴스 특별 페이지 바로 가기

→ 2021 수소모빌리티+쇼 사전 등록 신청하기

→ 2021 수소모빌리티+쇼 LIVE 실시간 라이브 영상 보러 가기


2021 수소모빌리티+쇼 현장 스케치 | 촬영 및 편집-에이빙 뉴스

Global News Network 'AVING'

 

산업 기사

한국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강호일 이사장)은 지난 11월 30일부터 12월 3일까지 나흘간 열린 '2021 조선해양산업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통해 1억5000만 달러의 수출 상담 실적을 올렸다고 7일 밝혔다.
한국반도체연구조합은 지난 11월 25일 일산 킨텍스(KINTEX)서 열린 '2021 서울모빌리티쇼'에 참가했다.
코리아에프티㈜(대표 오원석, 김재산)는 지난 11월 25일 일산 킨텍스(KINTEX)서 열린 '2021 서울모빌리티쇼'에 참가했다.
서연은 지난 11월 25일 일산 킨텍스(KINTEX)서 열린 '2021 서울모빌리티쇼'에 참가했다. 서연그룹은 1972년 창립 이래 50년간 변화에 대한 도전정신과 끊임없는 제품 개발을 통해 'Global Auto
제엠제코㈜(대표 최윤화)는 지난 11월 25일 일산 킨텍스(KINTEX)서 열린 '2021 서울모빌리티쇼'에 참가했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