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스테이션 3D 태블릿, 유럽진출 발판 마련

최영무 2010-09-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BERLIN, Germany (AVING Special Report on 'IFA 2010') -- <Visual News> 아이스테이션(대표 채종원)은 지난 8일 폐막된 유럽 최대 가전전시회인 'IFA 2010'에 참가해 공개한 3D 태블릿 'Z3D'가 큰 호평을 받으며 본격적인 유럽시장 진출의 발판을 마련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IFA 2010에서 독점 유통계약을 맺고 있는 독일의 대표적인 글로벌 유통사인 텔레풍켄의 부스 내 아이스테이션 전시관을 마련하고 3D 태블릿 'Z3D'을 비롯한 '버디'와 '듀드' 등 올 하반기 새롭게 선보일 전략 태블릿 제품들을 기획 전시했다.

아이스테이션 전략마케팅파트장 서동열 전무는 "태블릿에 대한 관심이 높은 유럽시장에서 아이스테이션의 3D 태블릿은 셔터글라스 방식에 비해 가격도 저렴하고 장시간 시청을 해도 눈의 피로감이 덜한 편광방식의 제품으로 뛰어난 품질의 3D영상을 구현해 현장 체험관들의 반응이 뜨거웠다"고 설명했다.

채종원 대표는 "아이스테이션은 유럽시장에서는 지난해부터 HD급 영상을 구현하는 T9 HD를 시작으로 꾸준한 영업망을 구축해 왔다"면서 "현재 독일 유력 유통사인 텔레풍켄이 형성한 20개 국가와의 유통망을 중심으로 현지 마케팅을 강화해 올 하반기 출시된 태블릿 관련 공급 물량을 크게 늘여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2021년 3월에 오픈한 서울 먹거리 창업센터(서울 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