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nd+Jugend] 팀텍스, 페라리 카시트 '아이맥스 SP' 선보여

신두영 2010-09-2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KOELN, Germany (AVING Special Report on 'Kind+Jugend 2010') -- <Visual News> 팀텍스(Team-Tex)는 9월 16일부터 19일(현지시간)까지 독일 쾰른에서 열린 세계 최대의 육아용품전 '쾰른 국제 유아용품 박람회(Kind + Jugend 2010)'에 참가해 카시트 브랜드 페라리(Ferrari)의 '아이맥스 SP(I-max SP)'를 선보였다.

유럽에서 까다로운 품질과 안전성을 인정받은 페라리 카시트는 아이의 성장에 따라 단계별로 사용하는 맞춤형 카시트다. 페라리 '아이맥스 SP'는 9개월(9kg)부터 만 11세(36kg)까지 사용할 수 있다.

기존에 비해 넓고 높은 머리 보호대는 슬라이딩 방식으로 높낮이 조절이 가능하며, 어깨 사이드 부분을 깊게 설계해 측면 충돌 보호기능을 강화했다. 또한 접이식 팔걸이를 채용해 아이가 좀더 편안한 승차감을 느낄 수 있도록 제작됐다.

시트 쿠션은 부드러운 패브릭 소재를 적용했으며, 머리 보호대와 어깨벨트 높낮이를 아이의 성장에 따라 조절할 수 있어 사용 연령대를 넓혔다. 이 외에도 5점식 안전벨트 버클에 체결 상태를 알려주는 7초 경보음 시스템이 적용됐다.

한편, 프랑스 팀텍스社의 카시트 브랜드 페라리 제품은 글로벌 유아용품 전문기업 계성산업(대표 이의환, www.aonebaby.co.kr)이 국내에 공식 수입•판매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