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SS 2010] 네오텍, 알파륨 적용한 건강 깔창 전시

송지선 2010-10-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BUSAN, Korea (AVING Special Report on 'BISS 2010') -- <Visual News> 네오텍(Neotec)은 16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2010 부산국제첨단신발•부품전시회(이하 BISS 2010)'에서 주최측이 마련한 '新기술 거래마켓'에 참가해 신소재인 알파륨(Alpharlum)을 적용한 건강 깔창을 전시했다.

네오텍이 전시한 건강 깔창은 기능성 피혁으로 제조한 아치 지지형으로 디자인 했으며, 신소재 알파륨을 적용했다. 발의 인체 대응도 췌장 부분을 자극하도록 디자인해 인슐린 분비를 촉진시킨다.

알파륨은 화산석과 약 30여 종의 자연석에서 추출된 성분으로 혈액순환 촉진과 함께 각종 세균을 억제시키며, 향균 작용에도 탁월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시회 주최측인 신발산업진흥센터가 마련한 '新기술 거래마켓'은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선도하는 새로운 기술'이란 주제로 기술공급자와 수요자와의 1대1 매칭을 통해 진행한 행사다.

한편, 이번 전시회를 통해 소개된 기술은 총 20여 기술로 국내 관련업체에서 개발된 최신 개발제품과 더불어 '운동관리 및 보행분석을 위한 센서내장 스마트 신발기술'과 같이 신발에 접목하거나 새롭게 요구되는 기술을 제안하고자 한국전자통신연구원 및 전자부품연구원등의 국책 연구기관의 참여도 이어졌다.

현재 유행하고 있는 베어풋, 토닝, 센서 내장신발, 워킹화, 아웃도어 등 앞선 기술에 대한 기술거래를 활성화함으로써 신발산업의 지속적인 발전을 이끌기 위해 기술의 상용화 및 사업화가 될 수 있도록 지원하게 된다.

향후 신발산업진흥센터는 기술거래사업을 운영할 계획으로 신기술 정보집 발간 및 수요자 개별 접촉을 통한 기술홍보 등을 진행해 기술거래의 활성화를 유도할 예정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