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Photo&Imaging 2011] 디지털 포토 이미지 솔루션 업체 '피앤피솔루션' 편

신명진 2011-03-2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EOUL, Korea (AVING Special Report on 'PHOTO&IMAGING 2011') -- <Visual News> 사진•영상은 시간의 추억을 담아내고 역사의 현장을 새겨나가는 주요 매체임은 물론, 최근에는 인터넷과 쇼셜미디어의 발달로 자신과 타인을 이어주는 든든한 연결고리 역할을 하고 있다. 이러한 이유로 많은 사람들이 카메라 등 관련 기자재에 관심을 갖는 것은 어찌 보면 당연한 일이라 할 수 있겠다.

사진•영상 관련 모든 아이템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2011 서울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이 4월 21일부터 24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다. Business & Product 뉴스 AVING(에이빙)은 '2011 서울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에서 소비자와 바이어들의 '찜'을 받게 될 따끈따끈 신제품들을 미리 만나봤다.

디지털 포토 이미지 솔루션 업체 피앤피솔루션(대표 김상태, www.pnp-solution.com)은 '2011 서울국제사진영상기자재전'에 참가해 사진편집프로그램 '홈 키오스크'와 완제품 제작을 위한 각종 소모품을 전시한다.

POD와 사진편집프로그램 '홈 키오스크'
'홈 키오스크'는 기존의 이미지 편집 프로그램이 가지고 있던 보안의 취약성을 보완했으며, 소비자와 스튜디오를 직접 연결해 줄 수 있는 공정관리 시스템을 도입한 최첨단의 POD및 이미지 편집프로그램이다.

스튜디오에는 업무자동화와 간편한 편집 프로그램의 제공, 그리고 디지털 이미징사업에 필요한 소모품의 주문, 가공, 결제, 배송, 그리고 고객관리를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는 일괄 시스템을 제공한다. 소비자에게는 간편한 화면보기와 프로그램 사용을 통해 이제까지와 전혀 다른 셀프 편집의 세계를 경험할 수 있게 했다.

포토북 하드커버와 디자인 템플릿 '명품화첩'
피앤피솔루션은 인스턴트 열제본방식을 사용해 즉석에서 제본할 수 있는 포토북용 하드커버와 함께 각종 주제에 맞도록 직접 디자인한 테마별 디자인 템플릿을 2,000여 종 확보하고 있어, 소비자가 각자의 취향에 맞는 포토북을 직접 제작할 수 있도록 편집 프로그램뿐만 아닌 소모품까지도 함께 공급하고 있다.

포토팬시 상품 '유일무이'와 홍보 판촉상품 'BizBiz'
피앤피솔루션에서는 소비자들이 가정의 컴퓨터에 보유하고 있는 다량의 디지털 이미지들을 소비자의 취향에 맞는 적절한 상품들과 결합시켜 디지털 포토상품으로 재탄생시킬 수 있도록 피앤피솔루션만의 아이디어 상품들을 개발했다.

일반 소비자용 팬시 상품인 '유일무이'와 기업 홍보 판촉용 상품인 'BizBiz'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100% 반영한 최고의 사업아이템이 될 것이라는 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One클릭 이미지보정프로그램 '퍼펙트클리어'와 최고의 리터칭 소프트웨어 'Cpac'
피앤피솔루션은 이번 전시회서 보정 및 리터칭 프로그램도 선보인다. 관계자는 "스튜디오 운영자들의 최대 고민인 이미지 보정 및 리터칭이 한 번에 해결이 가능하다. 어려운 포토샵이나 인디자인으로 밖에 해결할 수 없었던 이미지 보정 및 리터칭이 이 2가지 소프트웨어로 일순간에 해결된다"고 설명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