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통신기술, 터치센서 방식의 디지털도어록 '삼성 이지온 SHS-3120' 선보여

최영무 2011-04-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LAS VEGAS, USA (AVING Special Report on 'ISC West 2011') -- <Visual News> 삼성그룹 계열사인 서울통신기술(대표 김정묵, www.scommtech.com)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국제보안전시회(ISC West 2011)에 참가해 도어록 두께를 절반으로 줄인 '이지온 디지털도어록(SHS-3120)'을 선보였다.

이지온 디지털도어록(SHS-3120)은 번호커버를 과감히 없애 터치센서 방식을 적용, 도어록 두께를 거의 절반 이상으로 줄여 세계에서 가장 슬림(0.86 inch)한데다 알루미늄 합금 재질로 견고성을 한층 강화한 게 특징이다.

도어록 두께가 슬림화되면 문과 한층 밀착돼 마치 문과 하나가 되기 때문에 견고성을 높일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여기에다 번호패드 커버대신에 블랙컬러의 특수 강화유리를 채택, 터치 센서방식으로 번호를 눌러 작동시키며 Random Security Coding 기술을 적용해 보안성을 한층 높였다.

3차례 연속 비밀번호가 틀릴 경우 1분 동안 작동이 중지가 되며, 전기충격 및 정전기 방지기술에다 외부 충격과 날씨변화에 따른 방지기술, 키패드 볼륨조절, 배터리부족 시 알람 기능 등 다양한 특징을 갖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